빛의 세레처럼

조회 수 1161 2017.03.11 14:27:20
선묵화가

어느 바닷가 , 해송을

따라 걷노라면 들어설수 있는 자그마한

찻집에서

나는 진한 커피를 마시며

창문너머로 보이는 짙푸른 바다를 보네.


바이올린 선률처럼 들려오는 파도소리

정겨운 싯귀가 새겨지기를 바라는

어느 환상적인 시인처럼

사심없이 지켜보네.


그때, 반짝이는 조명아래

귀에익은 목소리!

눈을 크게뜨고 보면

텔레비젼 화면에서 빛의 세레처럼

눈부시게 보이는 지우님의 환한 얼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72 지우(씨)에게. 지우숙천 2017-06-09 354
2971 지우(씨)에게. 지우숙천 2017-06-04 391
2970 최지우가족들과,즐거운단오절즐거운, 만사여의하다 [1] Thomas 2017-05-30 416
2969 지우님의 미향천리와 시절인연! (1) 선묵화가 2017-05-17 515
2968 지우씨에게. 지우숙천 2017-05-10 436
2967 지우님의 다음 모습은? chimori 2017-04-30 460
2966 삼행시- 최 . 지. 우 선묵화가 2017-04-17 901
» 빛의 세레처럼 선묵화가 2017-03-11 1161
2964 응원하고 있습니다. 열심히 해 sora136 2017-02-28 1348
2963 금년도 지우님을 많이 보고 싶다! chimori 2017-02-27 1291
2962 지우씨에게. 지우숙천 2017-02-26 1178
2961 Miss jiwoo Dny 2017-02-25 1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