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부

조회 수 1673 2021.12.05 02:45:50

잘 지내지고 있지요? 란 말

사실 적어 놓고 가만히 생각해보니

참 ... 많은 의미를 주는 말입니다.


잘 지내기를 속으로 바라며

그렇지 않으면 어쩌지... 하는 걱정하는 마음 한 켠에 스며드는 불안감.

당연히 잘 지내면 좋겠지만

그렇지 않을 때는'해줄 수 있는것도 없잖아'...하며 돌아서야 하는 이 바보같은 답답함...

말도 안되는 소리인것 알면서도 몇 자 적어봅니다.


잘 지내고 있지요? 

그리 믿고, 

항상 당신주위엔 지우지기들의 마음들이 아름답게 빛나고 있으니


시간이 흘러 흘러 무엇이 많이 변했다 하더라도

시절이 바뀌어 무엇인가 달라졌다 하더라도


우리네 이 곳, 지우님을 위해 기도하는 이들의 마음은 

예전이나 지금이 다르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들 인연들이 어디까지인지도 모르고,

또, 언제가 마지막일지 모르는 인생의 변화들이 너무 많은 우리 나이의 시절인것 같아요.


하지만, 변하지 않는 한 밤의 달빛처럼 당신의 안녕과 행복을 위해

항상 기도합니다.


좋은 일들이 많은 겨울의 시작 앞에서

제가 정말 좋아하는 하얀 눈으로 무든 일들이 덮히고 덮혀

더욱 더 아름다은 당신의 시간들이 펼쳐지기를 바랍니다.


욱.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533 지우히메님 그립습니다. 유림이 2021-12-11 1654
33532 지우히메님 히메지우 2021-12-07 2057
» 안부 2021-12-05 1673
33530 요즘은 작품활동 안하시나요? 그리움 2021-12-02 1724
33529 올만에 정은영 2021-11-30 1966
33528 지우히메 은영 2021-11-25 1703
33527 겨울이 되니까 천국의계단 보고싶어지네요 ㅎㅎ 송영준 2021-11-21 1621
33526 누나가 딸보고싶다고 울컥하는 모습보니까 나도 괜히 눈물났어요.ㅠ 지우누나오랜팬 2021-11-19 5128
33525 날씨가다음주부터는추워지겠어요 조성원 2021-11-19 1754
33524 오랜만에 들어왔네요. [1] 누님팬 2021-11-10 1904
33523 방송에 나오는 철진 2021-11-09 2417
33522 언니 늘 응원해요 정미 2021-11-08 15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