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13550766_1307125.jpg


[티브이데일리 장수정 기자]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이 유종의 미를 거뒀다.


18일 오전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17일 밤 방송된 케이블TV tvN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극본 노희경·연출 홍종찬)은 유로플랫폼 기준 6.2%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전날 방송이 기록한 수치보다 3%P 이상 상승한 수치다. 또한 순간 최고 시청률은 7%까지 치솟아 화제성을 입증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인희(원미경)와 가족들의 슬프지만 아름다운 이별이 그려졌다. 가족이란 이름으로 묶인 그들은 짧게나마 남은 시간, 서로에 대한 사랑과 고마움을 표현하고 다독이는데 최선을 다했다. 그러나 할머니(김영옥)만은 인희 가족들과 달랐다. 그는 치매로 인해 여전히 며느리 인희를 못살게 괴롭히거나, 어린 아이처럼 굴어 모두를 힘들게 했다. 특히 할머니는 방망이로 인희의 머리를 내려치기까지 했고, 이에 정철(유동근)은 할머니가 나오지 못하도록 울분을 토하며 방문에 못질까지 했다. 


한밤중 인희는 홀로 시어머니 방을 찾았고, 자신이 세상을 떠난 후 남겨질 시어머니 걱정했다. 결국 인희는 잠든 시어머니의 머리에 이불을 씌운 뒤 목 졸랐다. "어머니. 나랑 같이 죽자"라며 오열하는 인희의 모습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가족들의 만류로 겨우 손을 놓은 인희는 죄책감, 슬픔에 사로잡혔고, 원미경의 처절한 연기가 눈물샘을 자극했다.


이후 정철은 인희, 연수(최지우), 정수(최민호)와 함께 여행을 떠났다. 인희는 딸, 아들과 차례대로 대화를 나누고, 서로를 향한 애틋함을 드러내며 이별을 준비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2377 김하늘 최지우 목격담 화제 "밥 먹는데 옆에 여신..." file 스타지우 2011-05-28 46802
2376 배용준-최지우 '서로 좋아하고 있지만 아직은...' 스타지우 2002-04-26 38835
2375 윤상현 키 굴욕 고백, "최지우 키가 러시아 여자 같아!" file 스타지우 2011-08-18 36250
2374 최지우-송승헌 '열애' 스타지우 2001-08-20 31639
2373 류시원, 이병헌과 아름다운 경쟁 스타지우 2001-08-20 31326
2372 'MBC 연기대상' 스타지우 2001-08-20 30857
2371 "뭘 보지?" 톱스타들 같은 시간대 총출동 스타지우 2001-08-20 29302
2370 '신자뻑클럽'이 탄생했다 스타지우 2001-08-20 26981
2369 드라마 '아름다운 날들' 무난한 출발 스타지우 2001-08-20 26515
2368 아름다운 남자' 이병현-류시원 안방점령 스타지우 2001-08-20 25252
2367 [전문가칼럼] 드라마속 패션 따라잡기 스타지우 2001-08-20 25063
2366 <겨울연가>로 사랑받는 최지우의 고민 스타지우 2002-03-12 239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