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13563510502494.jpg


[엑스포츠뉴스 장연제 인턴기자] '눈물의 여왕'이란 수식어가 낯설지 않은 배우 최지우가 다시 한 번 자신의 진가를 증명했다.


지난 17일 종영한 tvN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에서 최지우는 평소 감정 표현에 조금 서툴지만 누구보다 가족과 엄마를 위하는 큰딸 연수 역을 맡아 호연을 펼쳤다.


극 중 그는 인희(원미경 분)의 암 진단 사실을 알고, 가슴 먹먹한 이별을 준비하는 딸을 섬세하게 표현했다. 특히 인희의 건강 상태를 가족들이 알게 된 드라마 중·후반, 내용이 절정에 달하면서 최지우의 존재감은 빛을 발했다.


인희와의 이별이 현실로 다가온 상황에서 연수는 그 동안 엄마에게 못해드린 걸 후회하며, 사랑을 되돌려주고자 노력했다. 엄마의 모습에 눈시울이 붉어진 동생 정수(최민호)에게는 따뜻하고 밝게 "울지 말자", "우리 잘 살자"라고 말하며 가족들의 버팀목이 되기도 했다.


연수와 인희의 마지막 대화 장면은 시청자의 심금을 울렸다. "엄마가, 연수 사랑하는 거 알지?"라는 인희의 말에 그는 "나도 엄마 사랑해"라고 답했다. 애써 담담 하려던 연수는 인희의 포옹에 결국 눈물을 쏟아내 모두를 뭉클하게 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2377 김하늘 최지우 목격담 화제 "밥 먹는데 옆에 여신..." file 스타지우 2011-05-28 47510
2376 윤상현 키 굴욕 고백, "최지우 키가 러시아 여자 같아!" file 스타지우 2011-08-18 39976
2375 배용준-최지우 '서로 좋아하고 있지만 아직은...' 스타지우 2002-04-26 39602
2374 최지우-송승헌 '열애' 스타지우 2001-08-20 32304
2373 류시원, 이병헌과 아름다운 경쟁 스타지우 2001-08-20 31784
2372 'MBC 연기대상' 스타지우 2001-08-20 31316
2371 "뭘 보지?" 톱스타들 같은 시간대 총출동 스타지우 2001-08-20 29768
2370 '신자뻑클럽'이 탄생했다 스타지우 2001-08-20 27421
2369 드라마 '아름다운 날들' 무난한 출발 스타지우 2001-08-20 27008
2368 아름다운 남자' 이병현-류시원 안방점령 스타지우 2001-08-20 25707
2367 [전문가칼럼] 드라마속 패션 따라잡기 스타지우 2001-08-20 25493
2366 <겨울연가>로 사랑받는 최지우의 고민 스타지우 2002-03-12 24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