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다들..바쁘신가염?

조회 수 9213 2001.08.16 12:50:34
현주~




1아까부터..동생들 눈치보며..2시간에 마다..5분씩..얼른 글만 보구 나가구 있습니당.
오늘은 다들 바쁘신가부죠?.. 올라온 글들이..없어서...앙~~
아래에 지우에게 물어보자만..읽어보시구 나가시나 부졍~
전 여러분들의 얘기도 듣구픈데~~

점심 식사들은 하셨나염?
전 아직 아침도 안먹구 이러구 있습니당..
울딸은 옆집에 놀러가서 오늘은 한가하게..얼마전에 집에 배달되어온
이병헌 생일파티 비디오를 돌려보았습니당..
그때의 느낌이..또 다시 생생하게..그려지네여~ 얼마나 가슴설레었든지~
내년..울 지우 생일에두..그렇게 우리가 생일파티 해주면 얼마나 좋을까..생각해 봤습니다~ 우리..내년에는 꼭 그러자구여~

점심 식사들 맛있게 하시구여..저 또 2시간후에 들어올께여..
그때는 여러분의 종알종알~얘기두...들을수 있기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8 포토갤러리 조이너스 가을 카달로그 사진 업~~~~ [1] 스타지우 2001-08-20 5944
127 test 성유리 2001-08-20 5589
126 차차임다!(나두 오픈식 깔꼬샤!!-_-!) 차차 2001-08-20 5341
125 운영자님.. 모니터방에 윗글 삭제 해주세요.(빈통) 미혜 2001-08-20 5451
124 좋은 소식과 (운영자에겐) 나쁜 소식.. [6] 스타지우 2001-08-20 5047
123 오 예~~ [1] 제이 2001-08-20 5605
122 미혜야... [1] 아린 2001-08-20 5803
121 [공지] 스타지우 오픈식.. [6] 스타지우 2001-08-20 5955
120 지우야.. 뭐하니? [1] 하이드 2001-08-20 6940
119 컴도 안돼구..그래서오래간만에글남기네여... [2] 소심이 2001-08-20 6064
118 가을 들녘의 순수한 흰들국화들처럼 은은하고 고운 향내를 가지셨습니다. 모자람을 허물을 아픔을 슬픔을 고뇌를 예쁜 마음으로 보듬어 아껴주고 사랑하는 사람들입니다.한결같이 아름다운 그리고 풋풋한 그래서 행복한 사람들입니다. [4] 변은희 2001-08-20 6516
117 우린 이러하면 좋겠습니다... 아린 2001-08-20 50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