넘 쓸쓸하구 울고 싶어지는 새벽

조회 수 11975 2001.08.16 00:57:23
평생지우 유리
1 오널 새벽은 왜 이리 쓸쓸한 것일까? 오널 비가 와서인지 하루종일 기분이 다운이네여~~
오널은 오랫만에 피서간 부모님이 오시는줄 알구 기다렸는데 오널밤이나 되야 오신답니다
울 지우 언니땜에 피서를 포기하구 벌써 몇일째 집에서 심심하게 여기저기 돌아 댕기구 지금 불러두 나올사람두 없구.. 이렇게 혼자 쓸쓸히  글을 남기는 저를 보면서 한심한 생각이 듭니다. 후~~넘 기분이 나질 않네여 오널 밤샐 준비하구 왔는데 방기는 사람은 없구
글을 쓰면서 저의 눈가에 눈물이 그렁그렁 매달려 있군여 오널  꼭 좋아하는 남자친구에게 버림받은 기분이에여~~넘 슬프네여 지금 한심한 저의 모습이~~어디 훨훨 날아갔으면 합니다.어디론가~~자꾸 한숨만 길게 나오네여~~아직 어린나이인데두 자꾸만 후회스럽습니다 언니들저를 어찌해야 할까여? 아까부터 넘 후회되는 일만 자꾸만 떠올릅니다.
이럴땐 어떻게 하져?지금전 넘 선급한 결정을 한것 같아 후회하는데.. 하지만 막상 용기는 나질 않아여 어떻하져? 완전히 주저 앉은 기분이에여누군가 붙잡구 한없이 울고 싶어 집니다. 지금두 울고 있지만...

댓글 '3'

현주~

2001.08.16 04:43:27

평생지우.너랑 지금까지 챗~하다 나와서 쓴당..이젠 좀 풀린거지?..

평생지우 유리

2001.08.16 05:25:34

엉 언니~` 쬐금 하지만 아직두 뒤숭숭해 누군가 들어와서 어지럽혀 놓구 나온거 갔아 어쩌지?

현주~

2001.08.16 05:40:20

후회한다고 모든게 달라지진않잖아? 이젠 후회보단 앞으로의 일을 생각해 보렴..사는건 누구에게나 다 어려운 일이야 어찌 헤쳐나가느냐가 더 중요하지..잘할수 있을거야..마음 편히 가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3 현수막글여~~ 평생지우 유리 2001-08-23 5140
192 지우럽님이 보내주신 동영상 databank에 up 했어요 스타지우 2001-08-23 5280
191 다들 모이그라...어제 쳇방에 있던 야들아 [5] 아린 2001-08-23 5339
190 러브레터 방은요... 운영자 2001-08-21 6784
189 조이너스 카달로그 받고 싶으신분 보세요~~~ [1] 스타지우 2001-08-23 6157
188 지우매냐님 보세요 [1] 아린 2001-08-23 5444
187 지금시각 6시 55분.. 차차 밤샜습니다. [1] 차차 2001-08-23 5701
186 뚜레님이 기증하신 사진 up 했습니다.. [1] 운영자 2001-08-23 5633
185 여러모로 바쁘네여..^^ [1] 지우사랑♡ 2001-08-22 5673
184 아~ 나 이거참... [3] 차차 2001-08-22 5928
183 현주씨 보세요 [1] 마니아 2001-08-22 5709
182 사진 보내 드렸거든여.. [2] 뚜레~☆ 2001-08-22 55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