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 아기너무 예뻐용~

조회 수 2419 2021.05.05 13:49:41
유재희

아기랑 행복해하는 모습이 너무 부러워용))
















물고기는
물과 다투지 않습니다.
물이 조금 차가우면 차가운 대로
물이 조금 따뜻하면 따뜻한 대로
물살이 조금 빠르면 빠른 대로
물과 같이 어울려 살아갑니다.

물고기는
자신이 물과 함께 있는 것만으로도
감사하고 고맙기 때문입니다.
산에 있는 나무는
산과 다투지 않습니다.
자신의 자리가 좁으면 좁은 대로
자신의 주위가 시끄러우면 시끄러운 대로
큰 나무들이 있으면 있는 대로
처지에 맞추어 살아 갑니다.

나무는 자신이 산에서 어울려 사는 것만으로도 감사하고
고맙기 때문입니다.

햇님은
구름과 다투지 않습니다.
구름이 자신의 얼굴을 가리면서 잘난 척을 해도
조용히 참고 기다렸다가 찡그렸던 하늘을
더 파랗고 맑게 해줍니다.

구름이
비를 몰고 와서 모두를 적셔 버려도 바람과 함께
불평하지 않고 말려 줍니다.

햇님은
자신의 할 일이 있는 것만으로도 감사하고
고맙기 때문입니다.

복 있는 사람은
자신을 불평하지 않습니다.
언제나 현재에 충실 합니다.

복 있는 사람이란
과연 어떤 사람일까요?
복 있는 사람은
복스러운 행동을 하기에 복있는 사람일뿐
복을 주었기에 그 사람이 복있는 사람이 아닙니다.

우리들 모두는 매일 매일
똑 같은 양의 복을 받습니다.
그러나 같은 양의 복을 받고서도
복스러게 행동하는 사람과 복없게 행동하는 사람
이렇게 둘로 나뉘어 집니다.

복스러운 사람은?
매순간 순간이 감사하고

복스럽지 못한 사람은?
매순간 순간이 불평 불만 입니다.

이렇듯 복이란?
그저 모든 것에 감사하는 마음, 즉 고마움입니다.

고마워하고 감사하는 마음을 갖어야만
고맙고 감사한 일들이 계속 생겨나는 것입니다.

즐겁고 행복한 시간,
주어진 순간 순간들에 감사하며 더 큰 복을 누리도록 합시다.

댓글 '1'

김성찬

2021.06.08 17:18:12

"대체휴일에 전 국민 휴가비까지 추진"..훈훈한 광복절?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안녕하세요 매니저 김현모입니다. 김현모 2022-02-17 22776
33529 올만에 정은영 2021-11-30 1051
33528 지우히메 은영 2021-11-25 880
33527 겨울이 되니까 천국의계단 보고싶어지네요 ㅎㅎ 송영준 2021-11-21 975
33526 누나가 딸보고싶다고 울컥하는 모습보니까 나도 괜히 눈물났어요.ㅠ 지우누나오랜팬 2021-11-19 4241
33525 날씨가다음주부터는추워지겠어요 조성원 2021-11-19 846
33524 오랜만에 들어왔네요. 누님팬 2021-11-10 1003
33523 방송에 나오는 철진 2021-11-09 1091
33522 언니 늘 응원해요 정미 2021-11-08 886
33521 우아함 1 2021-11-07 850
33520 언니 민지 2021-10-28 1249
33519 유튜브관련 답변부탁드립니다. [1] 2021-10-20 1521
33518 지우 언니 최고에요 희연 2021-10-20 10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