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 한눈 판 사이 게시판이 바뀌었네여..

조회 수 11136 2001.08.14 18:26:18
초록
오전에 들어왔을때랑 게시판이 달라져서 놀랬습니다.
언니들께서 수고가 많으시네여..
존칭은 묻지두 않구 그냥 제가 언니라 부르렵니다.
전 언니가 없어서 그런지 언니란 말이..
용서해 주시는거죠? 히~

내가 이말을 하려구 한건 아닌데..
감사하다는 말하려구 한건데.. 우릴 위해 맨날 고생만 하셔서....
제가 도울일이 있음 좋으련말..
저 한힘 하거든요 보기보단 말이죠.
벌써 저녁시간이네여..
즐거운 저녁들 보내세여.
다들여~~


댓글 '2'

현주~

2001.08.14 18:41:48

무거운 짐 옮길때..반드시..초록님..불러야겠네염..ㅋㅋㅋ 저녁 잘먹을께여~초록님두여~

아린

2001.08.14 21:41:56

초록님 반가워요....모두가 함께 만드는 스타지운데요...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4 차차의 하루(?) [8] 차차 2001-08-18 5893
93 절 자꾸 회원제의 유혹에 빠트리시는군요... [10] 현주~ 2001-08-18 5747
92 사랑이라는 드라마 버구 시포여~!! [5] 지우언냐 2001-08-18 6113
91 졸리님의 아름다운 날들 연수평을 모니터 방에 올립니다. [2] 스타지우 2001-08-18 7313
90 씨넵니다...킁킁 [1] 병헌씨네 2001-08-18 7326
89 휴가도 가기 싫다~~~ [3] 정하 2001-08-18 7053
88 즐거운 주말인가여?.. [3] 현주~ 2001-08-18 7112
87 어제는...... [2] 러브지우 2001-08-18 7156
86 처음으로.. [1] 지우살앙~ 2001-08-18 6783
85 이제 제가 잠수할 시기가 온거 같아여~~ [6] 평생지우 유리 2001-08-18 6074
84 허우쩍~ 허우쩍~ [4] 정하 2001-08-18 6604
83 정팅을 마치고... [4] 미라 2001-08-18 69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