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우쩍~ 허우쩍~

조회 수 6600 2001.08.18 05:41:12
정하
지우님께 빠져서 헤어나질 못하고 있어요.
허우쩍~....푸~....허우적~
스타지우에도 깊은 웅덩이가 있네요.
같은 공간에서 얘기 나눌 수 있는 사람들의 '맘'으로 만들어진 웅.덩.이.....
너무도 끈끈한 정으로 만들어져...빠져 나오기 더욱 힘이 드네요.
힘들면 그냥 그속에서 살면되지....안 그래요??/ 열분~

연수의 말처럼....
"전요...바닷물을 마셔도 마셔도 갈증이 나면요...그냥 바닷속으로 뛰어들 거예요"

와~...자고 내일 써야지...넘 늦었다~
내일 쉬는 토요일~~~~
열분 자주 뵙기로 해요~

댓글 '4'

현주~

2001.08.18 05:47:02

절대.웅덩이서 나올생각을 말그라~~ㅋㅋ..나두 같은 생각,같은 공감을 할수있어서 넘 즐거워..잘자~

체리

2001.08.18 05:57:22

안녕히 주무시구요.. 지우에 대한..우리 생각 많이 해요..

아린

2001.08.18 09:32:02

우리 다같이 헤엄쳐 보드랑께...

차차

2001.08.18 23:28:31

저두 빠졌답니다~ㅋㄷㅋㄷ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3 절 자꾸 회원제의 유혹에 빠트리시는군요... [10] 현주~ 2001-08-18 5746
92 사랑이라는 드라마 버구 시포여~!! [5] 지우언냐 2001-08-18 6112
91 졸리님의 아름다운 날들 연수평을 모니터 방에 올립니다. [2] 스타지우 2001-08-18 7311
90 씨넵니다...킁킁 [1] 병헌씨네 2001-08-18 7325
89 휴가도 가기 싫다~~~ [3] 정하 2001-08-18 7050
88 즐거운 주말인가여?.. [3] 현주~ 2001-08-18 7107
87 어제는...... [2] 러브지우 2001-08-18 7155
86 처음으로.. [1] 지우살앙~ 2001-08-18 6782
85 이제 제가 잠수할 시기가 온거 같아여~~ [6] 평생지우 유리 2001-08-18 6071
» 허우쩍~ 허우쩍~ [4] 정하 2001-08-18 6600
83 정팅을 마치고... [4] 미라 2001-08-18 6940
82 방금 정팅을 마치고.. [2] 지우사랑♡ 2001-08-18 72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