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조회 수 3374 2020.02.26 23:42:55
※꽃신이※

항상 글을 쓸땐 제목쓰는 시간이 가장 오래걸리는것 같아요

한참 고민끝에 결국 안녕하세요네요^^

꽃신이라고 합니다~


진짜진짜 엄청오랜만에

갑자기! 진짜 까마득하게 있었다 생각했는데 갑자기

지우언니도 아니고 스타지우가 생각나서 찾아봤는데

소오름..

어쩜 옛날 그 느낌그대로

아주 보드랍고 따뜻하게 여전히 남아있네요?

몇페이지 복습해보니 보이는 이름 코스는..혹시 코스모스언니이실까요?

그럼 나에게 사랑과 관심을 구박으로 표현하던 그분도 계시려나..ㅎㅎ

작은사랑실천이라는이름은 순간 울컥할만큼 사랑스럽고 자랑스러워요

지우언닌 정말 행복한 사람이라는 생각이 ㅠ


좋은배우라 좋은사람들이 오래 머무는거겠죠?^^



잠이 오지 않는밤

얜 뭐지?하시는 분들이 대부분이겠지만..

이곳에 작고 소중한 기억이 가득한 어느 팬이 잠시 다녀갔구나~

너그럽게 봐주세요~^^


요즘 코로나19때문에 힘드실텐데

지우언니를 포함한 스타지우가족분들 모두 건강하고 행복하시길..

종종 놀러올께요!^^




ps.분명히 내 아이디가 있을텐데..

다음에 올땐 찾아와야겠어요^^

글쓰고 제이름 찾아보니 몇년에 한번씩 이렇게 생각이 나나봐요ㅋ

기억상실증 마냥 매번 같은포인트에 제가 감동하네요 ㅎㅎ

부끄럽다 증말~


댓글 '2'

이지

2020.05.07 22:03:10

꽃신님.

기억합니다.

이름을 보고 반가웠습니다.

얼굴 본 적이 있을 것도 같습니다.^^

정아^^

2020.08.02 13:45:49

내가 아는 꽃신이 맞으려나? (아니라면 실례)

문득 생각나는 스타지우라면 따뜻한 그 시절을 같이보낸이가 맞을것 같아서 댓글달아요

코스언니 현주언니 문형언니들도 보고싶고 이십대때 만났던 아그들이 이제는 세월이흘러 많이도 변했겠죠?

그냥 꽃신님 글보니 나도 추억에 젖어서 글남겨요

잘들 지내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33417 Огромный выбор воздушных шариков в известном онлайн-магазине efyjynov 2020-09-25 120
33416 Where by i will add together an article more or less my theater company? ugibygu 2020-09-24 59
33415 지우언니! 김민지 2020-09-05 1816
33414 지우 누나 복귀 언제하나요??? 룰루의하루 2020-09-03 472
33413 두번째 글귀입니다. 강희라 2020-08-26 1068
33412 지우언니 보고 힘받았어요. 좋은 글귀 공유요 강희라 2020-08-26 571
33411 지우언니 ~~~~ 2020-08-22 828
33410 지우 언니 드라망 정주행중 dkdkdk 2020-08-22 320
33409 지우 언니 잘 지내요?,, [1] r글쓴이 2020-08-20 585
33408 최지우언니 너무 이뻐요 김하루 2020-08-20 342
33407 지우언니 연기하는모습 그리위요. 유리 2020-08-06 1561
33406 지우언뉘! 여신하노라 2020-07-30 10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