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일뿐인가요...

조회 수 2387 2020.10.28 13:33:57

나에겐 그제이고 또, 어제 였기에 

오늘 하루...어둑한 하늘에도 당신의 생각을 했답니다.


유치하고 가벼운 이야기같이 들려, 순간 인상을 찌푸려도

사실 알고 보면 특히, 이런 추운 겨울 오기 전, 어느 한 순간의 봄 자락 같은 이야기라 

서로에게 안부를 묻는 것으로도 솔깃해집니다.


이젠 계절도 한 두번 바뀐게 아니라

무슨 회오리 바람끝에 날렸다 떨러지는 낙엽처럼 

나의 집인지, 동네인지도 모른 채

그렇게 둥글다가도...이렇게 어느 순간,


당신의 모습이 내 뇌리에 스치면,  모든 게 잠시...그 자리에 서 있고

당신과 나만의 공간이 열리듯, 그런 모자란 상상을 합니다.


'어떻게 지내나요', 라는 지극히 단순하고 간단한 질문을 하고 싶은데

한번도 해 본적이 없네요.


'힘들면, 당신은 어떻게 그 시간을 지켜내나요', 라는 가장 애틋하고 정다운 질문을

나는 당신에겐 해 본 적이 없네요,


이젠, 

서로가 다른 잣대로 인생을 펼쳐나가야 하는 약간은 어른이 된 듯..,

주위를 살피고 내일을 계획하고, 확실한 나의 기운이 자아내는 '내 '자리가 아니면

다리를 펼 수 없는 어른의 시간이 온 게 확실합니다.


하지만, 그렇게 힘들고, 외롭고 또 나도 모르는 눈물의 시간이 우리에게 오는 건,

시간이 지나면 올리고 올리며 성취의 행복을 느끼기도 하지만,


두꺼비 집을 지어 다지게 두드려도 결국,

모래 흙에서 손을 빼면 무너지는 그 흙 들처럼

내게  호흡이 빠져 나가듯, 사랑하는 사람을 잃는 시간도 오기에


결국 제 자리에 혼자 서 있는 진정한 '홀로서기'를 하고 있음을

이제 깨닫기 때문일까요...


사랑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떠난 이유로 내겐 눈물이 차오릅니다.

그렇게 슬픔에 익숙해지며 한 사람을 떠나 보냅니다.



 +                                +                               +                                 +                                 +


헉, 이야기가 깊어지내요..


지금 코비드-19 때문에 난리인데

저도 결국, 한 분을 잃고 그렇게 극복한 시간에 

문득 지우님 생각나 들렸습니다.



지우님

너무 바쁘실것 같아서..안부 묻기도 미안합니다.


여기 계셨던, 그리고 지금 계신 

또 항상 가끔 찾아오실 우리 모두...


먼 시간이 지나도 또 그림은 바뀌어도 

항상 있을 지우지기님들은 

언제나 제 마음에 따뜻한 등대 불빛같이

저에겐 소중한 나침반입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3'

푸르름

2020.11.16 16:13:42

욱님 반갑습니다.

답장을 받지못하겠지만 

이렇게 편지를 보낼곳이 있다는것도 참 좋은것같네요

늘 건강하시길 빕니다.

2021.01.13 14:09:30

안녕하세요 푸르름님...

시절이 너무 힘들어 기댈 곳이 사라지는 지..

아니, 기댈 마음의 여유까지 없어지는 모르겠지만...


푸르름님도 반갑습니다.

자주 인사하는 사이가 되면 참들 좋겠습니다.


이 겨울이 나면 좀 나아지겠죠?

푸르름

2021.01.26 12:55:24

욱님 너무 반갑습니다.

저는 욱님 글을 참 좋아합니다.

이전에도 가끔씩 보내오시는...

진심이 묻어나는 글들이 한번을 읽지못하고 몇번을 읽게 만들지요


새해 복많이 받으십시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561 올만에 정은영 2021-11-30 82
33560 지우히메 은영 2021-11-25 101
33559 겨울이 되니까 천국의계단 보고싶어지네요 ㅎㅎ 송영준 2021-11-21 148
33558 누나가 딸보고싶다고 울컥하는 모습보니까 나도 괜히 눈물났어요.ㅠ 지우누나오랜팬 2021-11-19 2302
33557 날씨가다음주부터는추워지겠어요 조성원 2021-11-19 69
33556 오랜만에 들어왔네요. 누님팬 2021-11-10 268
33555 방송에 나오는 철진 2021-11-09 181
33554 언니 늘 응원해요 정미 2021-11-08 148
33553 우아함 1 2021-11-07 125
33552 언니 민지 2021-10-28 279
33551 유튜브관련 답변부탁드립니다. [1] 2021-10-20 553
33550 지우 언니 최고에요 희연 2021-10-20 3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