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두 그래두...어쩔수 없어요....

조회 수 10577 2001.08.17 09:53:44
아린
지우가 너무 좋은걸....여러분들이 너무 좋은걸 어쩔수 없어요

요즘 저의 회사생활은 엉망 그자체입니다요
내 회사생활 11년만에 이리 엉망이기는...
생각이 항상 딴데 가있다보니....(제생각이 어디서 놀고 있는지 모르는건 아니시죠?)
제가 하는일은 숫자 놀음인디
벌써 3일째 안 맞고 있습니다요
어찌 하면 좋을지 마음은 조급한데
요기 못들어오면 맴이 불안하고
이러지도 저러지도...

" 어떡해요 저도 맞추고 싶어요....여러분 저좀 살려주세요  ㅠㅠ"

저 오늘 자제하겠습니다요
아님 회사에서 짤려서 껌이 되든지요...

댓글 '2'

정하

2001.08.17 09:57:56

자꾸 맘은 스타지우에 와 있어...저두 늘 정신이 나가 있어요~...

상우맘

2001.08.17 12:36:18

ㅋㅋㅋ 주영아 내가 너 그럴줄 알았다..1인2역도 모자라..직장인에.아린이엄마역할에.거기다가 여기운영자에...또 데이즈까지..대단한 주영이 힘내라..화이팅.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33555 지우님~~~~~~~~~~~~~~~~~~~~ [1] 제이 2001-08-17 10230
33554 내가 이곳에 글을 남겨야만 하는 사연.. [4] 불살러-성효숙 2001-08-17 10332
33553 오늘 정팅인거 다들 아시죠? 밤 10시~ [3] 스타지우 2001-08-17 10934
33552 good morning ~~~~~~~ 현주~ 2001-08-17 9792
» 그래두 그래두...어쩔수 없어요.... [2] 아린 2001-08-17 10577
33550 대만 gtv에 가서.. [2] 지희 2001-08-17 10306
33549 지우중독 [3] 김구희 2001-08-17 10372
33548 good afternoon~~~ [2] 러브지우 2001-08-17 10335
33547 갤러리방 드라마&영화 1번 2번방 사진 보셔두 되여 [1] 운영자2 2001-08-17 9340
33546 몽글이임다... *^^* [3] 몽글이 2001-08-17 9400
33545 "그럼... 저도 데려가세요" - (연수 명대사) [5] 정하 2001-08-17 7731
33544 아~ 이건 아니야!!!~~~~~~~ [2] 정하 2001-08-17 85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