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럴 때 일수록

조회 수 3970 2021.05.16 11:53:36

사람이 그립습니다.


그 때 그 시절..아니 좀 미안하지만 그 때 그 시간이 그립습니다.

시절보다 시간이 더 간절한 그 순간을 담은 단어라

그리고 그 시간을 기억하는 사람만 공유할 수 있는 순간이라...

저 만의 간절한을 표현하기 위함에 ... 그 시간이, 또, 그립다 하겠습니다.


피곤해 잠들어 있다

어느 순간...당신의 기억과 연관된 향기를 느끼듯 하면...

바로...내 앞에 나타나는 한참 전 ,그 예전의 일들은

하나도 어색함 없이 내 눈 앞에 나타납니다.


웃기는 건,

꿈인것을 알면서도, 스스로를 현실에서 놓아주듯,..

아니면 정말 비몽사몽의 순간인 듯...

나는 당신을 마주하고 있고 당신은 제게 이야기를 합니다.


전...말을 못 하고...듣기만 합니다.

정말 웃기는 건,

예전의 그 시간들과 같이

아무렇지 않은 척, 듣기만 하고 웃어 넘기기만 하는 모습은

19년 전 어느 언덕 위 카페...Goshen 에서의 첫 만남과 하나도 다름이 없더이다.


너무도 시간이 지나

다른 현실에 서로의 일을 하며 삶을 채워도

그리고 그게 당연히 가장 소중한 중심 이어도


가끔은, 정말 어느 날 가끔은,

마치 옆에 있었나, 싶을 정도로 당신의 향기를 느끼는 순간, 

나의 시간이 정지되는 이 마법은 ... 어디가 다음 정착역일지.


이럴 때 일수록,

사람이 그립습니다.


 +                +                   +                  +                +                     +                    +                   +


스타지우 지기님들 안부를 묻고 싶은데...

물을 수 있는 사람이 없어서

좀,,,많이 외롭습니다.


그래도 이 시간이 지나면

언제 그랬냐는 듯...

시끄러운 우리가 되길 기다리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33650 늘 변함없이 허성현 2023-01-12 1550
33649 지우언니 다시 브라운관에서 만나서 좋았어요 권지영 2023-01-11 1932
33648 새해가 되고 처음으로 오네요. 하늬 2023-01-10 1644
33647 2023년 계획 김희중 2023-01-06 1630
33646 2023년이 되었는데 소이 2023-01-04 1767
33645 지우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lee 2023-01-04 2149
33644 지우누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왕패니 2023-01-02 1693
33643 지우님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 문가영 2023-01-02 3257
33642 지우님 새해 복 다 가지세요 안지훈 2023-01-01 1792
33641 새해복많이받으세요 정영식 2023-01-01 1652
33640 지우님 연말 김승혜 2022-12-30 1553
33639 지우언니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김도수 2022-12-29 17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