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최지웁니다..

조회 수 29893 2003.09.10 14:52:22
최 지우
안녕하세요~~지우예여.......



어느덧 찜통같은 무더위는가구 가을바람이 솔~솔 ~~~~*.*

전 찜통을 피해서  넘 날씨좋은곳에서 무사히 잘다녀왔답니다..

그래두 뜨거운 햇살덕에 얼굴은 마니 탔지만.....^^

우리 가족들  그동안 다들 안녕하시져???

어찌나 궁금하궁 다들보구싶던징...

겨우 한달이었지만,거기서는 인터넷을 전혀 하지못했거든여..

기껏해야 매니져 오빠들하고의 전화통화가 전부라서.....

사실 그냥 조용히 다녀올려구했는데 기사가 나버렸네요.

먼저 인사두 못하구가서 넘 지송혀용~~~히

이번 여름은 유난히두 많은 비가왔다고 하네요.

전 한달동안 비구경 못해서 오히려 시원스레 내리는 비가 반가웠지만

다들 지겨워하드라구요..

그래두 비 피해는 별루 없는거 같아 참 다행이네요....


넘 오랜만에 인사드리는거라 무슨말부터 해야할지,,,

머릿속은 하구싶은말이 넘 많은데 정리가 잘되질 않네여...-.-;;

여러분이 저를 보구싶은 만큼 저두 넘 보구싶은데..어떻게 이런 제맘을 어떻게

전달해야할지...

기다림에 쪼금씩 지쳐가는 여러분들의 글을 볼테면 참, 마음이 아프더라구여..

쬐끔만 더 기다려주시믄 지우가 기다린 만큼의 더큰 기쁨을 드릴것을

약속할께용~~

먼저 이장수 감독님 작품이 결정이 났구요,아직까지 저이외의

다른 캐스팅은 잘모르겠지만  다 잘될거같아요. 느낌이 아주 좋거든요,,

벌써부터 전 가슴이 설레인답니다...^^

그전에 중국드라마 촬영하러 상해에 가구요,,,우~앙 이젠 정말

기나긴백조생활에 종지부를  찍어야겠네여...

언젠간 또 이 백조생활이 그리워질때가 있겠쬬??


참 ,이젠 제가 샌프란시스코에서의 일과가 어땠는지 말할께여~~~

아침9시부터 오후3시까진 수업이있구여,그외는 제 개인시간이었어요,,

기사에 난거처럼 그렇게 죽기살기루 수업외에 개인교사까지 둬서

공부하진 않았구요,,그 기사보구 덜컹 겁이 나드라구요,

남의 나랏말이 한달한다궁 퍼팩트하게 늘겠어요??? ㅎㅎㅎ

근데 다들 저를 미국에 한1년쯤 살다온 사람취급을 하더라구용~~

휴~유~~!! 어찌나 민망하든지....-_-;;

그래두, 저에겐 넘 좋은 경험이구 공부였어요..

엄마하구의 시간두 넘 좋았구여,,더 친구같은 모녀사이가 됐어요..

사진두 많이 찍었는데 잘나온거 있으면 올릴께요..

하긴 엄마의 사진찍는 실력이 어땠을지 쬐끔 의심이가긴하지만요.ㅋㅋㅋ

그리구 서울에 오기전날  호정이언니가와서 만나기두했구요,,

먼곳에서 보니 더 반갑드라구요..

이번여행은  다른때와 달리  지도보면서 버스타구 걷구 지하철타구...

혼자서는 못할줄알았는데,다 하게되드라구여...제 스스로에게 좋은점수를

줄만큼의 뜻이깊은 여행이었답니다----

그리구 또하나 놀란건  일본분들이 넘 많이 알아보시는거있죠??

넘 무방비 상태의저를 봐서 실망이나 안하셨는지 모르겠네여..호호


참,한가위 음식들은 준비 많이하셨나요??

저희집두 지금 새언니와 엄마가  한창준비중이랍니다..

저두얼른가서 거들어야죠.. 가만히 있으면 시누이행사한다구

생각하겠쬬??ㅋㅋ

어제 오빠와 귀여운조카 유빈이가 서울에왔거든요...

제가 이쁜선물을 사온건 어떻게 알구 제앞에서 한껏 재롱을 피우네요...

요게 누굴담아서 요로케 여우인지....

오빠두 어제 올라오믄서 차가 많이 막혀서 고생했다든데,,

귀향길 조심해서 잘 다녀오시구용

음식준비하시느라 허리한번 제대로 펴지못하시는 우리 주부 언니들!!

이럴때 남편분들!!"수고했어" 하믄서 어깨라두 주물러 주심이 어떨런지요~~~^^

"아프냐??  나두 아프다!!" 하시지 말구용~ㅎㅎㅎ

우리 어린 친구들은 넘 많이 먹어서 괜히 탈나지 말구용~~~~

우리 다같이 즐거운 한가위 보냅시다!!!

다음에 다시 인사드릴때까지 건강하시구요,,

중국에서의 촬영위해 기도 많이 해주실꺼죠??

엄마가 송편만드는거 거드르라구 자꾸부르네여....

또올께요..





                                                                                        지우

* 스타지우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3-09-24 09:21)

댓글 '69'

지우누나짱

2003.09.15 00:36:30

진짜 지우누나여? 누나 추석 잘 보내셨죠?
중국가서 드라마 잘 찍고 오세요.

유경이

2003.09.15 15:39:43

지우씨 정말 반가워요...추석 잘 보내셨죠?
제가 유일하게 좋아하는 연예인 지우씨~~~~
지우씬 어쩜 점점 예뻐지세요?
하여튼 중국 가셔서 드라마 무사히 ~~잘~~~
촬영 하시구 글구 대박나길 바랍니다~~~~
천국의 계단두요~~~지우씨 화이팅~~~~!!!

박혜경

2003.09.15 15:57:23

좋은 소식 너무 고맙구요 하는일 모두 대박나기를
기도합니다.

앨리럽지우

2003.09.21 06:42:03

지우언니, 글 감사해요~
제가 꽁찌로~ 답글을 달아요~
이거 언니가 보실수 있을지~
지우언니 글 남겨주셨을때가..
제가 한국을 떠나~미국으로 갔을때였어요~홍홍..
한창 헤매고 있을때였네욤..
음,, 이번주가 되어서~ 인터넷사용이 자유로와졌거든요~..
언니, 여기서도 기도드리고 있어요~
좋은 감독님과 함께 좋은 배우분들과 멋진 호흡으로~ 또 명작이 나올줄로..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언니, 화이링이예요~
건강하세여~

유포니

2003.09.22 22:19:58

정겨움이 묻어나는 글 고맙구요,
앞으로 많은 일들을 해내야하니 건강조심하구요.
또 한번 사람들에게 감동을 줄 수 있는 연기 부탁해요.

김구희

2003.09.22 22:26:00

정말 유일하게 좋아하고 관심있는 배우 지우씨
지우씨의 착하고 이쁜 마음씨가 글속에 묻어나네요
지우씨는 늘 한결같고 팬들을 실망시킨적이 없죠
그저 믿을랍니다
다 알고 있으니까 얼마나 복받은 지우씨니까
심성 곱고 지혜롭고 아무리 생각해봐도
지우씨와 사는사람 얼마나 좋을까나....
언제나 건강하세요.

그림자

2003.09.23 16:05:51

뜨~아!!!!!
난 이글을 왜 이제서야 본단 말인가???
지금이라도 보게 되어 정말 다행이다. 흐---유---

renachow

2003.09.24 11:18:24

언이,중국에 잘왔어요!
ㅋㅋㅋㅋㅋ,i learn this yeaterday and my korean friend said that jiwoo will be very happy if i say this instead of " 중국에 오신것을 환영합니아"
ㅋㅋㅋㅋㅋㅋ,i wish so.

chriss

2003.09.27 19:15:17

hey, can anyone translate this to english please? thanx!

Tan Li Li

2003.09.28 04:30:02

Dearest Ji Woo,

I feel so touch when I read your message. This shows you really care for us despite that you are so busy with your studies and work. Will always suppport you til the end.

fudaqian

2003.09.28 15:48:35

Dear Jiwoo:
Wellcome to shen yang ,china!

주리

2003.09.29 21:54:44

지우언니 넘흐 좋아해요.. 이번에 중국에서 하시는 영화나.... 천국의 계단 드라마도 다 잘대길 바래요.. 그리고 언제나 그 눈부신 순수함을 잃지 말았음 좋겠어요.. *^^*

[상우지우♡]

2004.01.08 19:25:50

잘다녀오셨다니, 다행이예요 ^-^
중국에서 영화 화이팅이구요//♡
지우언니를 사랑하는 저희 팬들마음 이해해주시고 ^-^ㅎㅎ; '-' 지우언니 글 써줘서 너무 감사해요 ^ㅡ^천국의계단은 아주아주 잘보고잇구요 '-'ㅎㅎㅎㅎ 지우언니만을 러브할것을 >ㅅ</// 열심히해주면 감사해요, 그나저나 안암으로 죽어서 ㅠㅠ 지우언니야~~ 열심히하세요 ^ㅡ^;;

상우럽지우

2004.02.06 16:34:52

지우언니 화팅 !!! 저도 지우 언니랑 같은 최 씨 인데 -_-;; 정말 저랑 비교해서 대단히 진심으로 죄송 하구요;; 사실 전 공부를 못해요 지우언니처럼 최고의 연기자가 꿈인네 >_<++ 기도 나 잘 해주시구요.. 천계 잘봤어요... 아 제 생각 인데,, 지우언니랑 상우오빠랑 정말 잘어울린다고 생각해 본적 무지무지 많아요 ^_^ 나중 에도 상우 오빠랑 같이 찍는거 잇으면 또 볼텐데,,, 그런일이 많기를 빌며... ^___^

상우럽지우

2004.02.06 16:36:20

아!!! 정말 기도 나 잘해주시구요.. 여기서 제 말실수 ,,ㅜㅜ 용서해주시옵소서 . . . . .

지우언Llll♥

2004.02.09 01:51:02

이장수 감독님의 작품이 천국의계단 이죠+_ +♥
감독님께 감사( __) 이렇게 좋은 지우언니를 캐스팅사셔서ㅋㅋㅋ
언니 상우오빠랑 진짜 잘어울려요+_ +ㅎㅎ

신유선

2004.02.14 18:07:39

지우언니 홧팅! 언니 상우옵빠랑 잘 어울리던데요?(기분이 나쁘셨다면 지성.........) 글구 언니 조카 유빈이는 좋겠다 언니한테 귀염받고........ 나도 언니 조카면 좋겠다~어째뜬 즐거운하루되시길^^

지우love

2004.02.29 17:06:19

네..^^ 이 글을 늦게 보게 되서 안타까운데요.. 유빈이.. 한번 보고 싶어요..^^ 천국의 계단.. 잘 봤어요,. 이 글을 늦게 봐서.. 섭섭하시 다면은.. 다음에는.. 일찍 일찍 보겠습니다..^^ 지우누나..! 만세! 만세!

ㅈㅈ

2004.04.28 13:09:51

유빈이얼굴보구싶다,ㅠ_ㅠㆀ 내가 유빈이엿다면,ㅋㅋ
유빈이이름너무이쁘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 [vod] 인천공항에서 만난 지우님.. [34] 운영자 현주 2003-09-26 26660
» 안녕하세요^^최지웁니다.. [69] 최 지우 2003-09-10 29893
24 **메리크리스마스!! 최지웁니다~~~** [139] 지우 2002-12-25 36374
23 **Merry Christmas!! This is Choi, JiWoo~~** [22] choi ji woo 2003-02-18 25009
22 안녕하세요~~~지우예요. [132] 최 지우 2002-07-12 49177
21 Hi everyone~ ~~this is Jiwoo. [27] choi ji woo 2002-08-04 22618
20 지우 지금 너무속상해요~~~ [62] 최지우 2002-07-06 31861
19 JiWoo feels very upset~~~ [17] choi ji woo 2003-02-18 22146
18 [re] JiWoo feels very upset~~~ yujien 2004-05-25 15864
17 최지우님과의 지면 인터뷰 2편 [54] 스타지우 2002-05-25 27251
16 최지우님과의 지면 인터뷰 1편 [49] 스타지우 2002-05-25 26813
15 JiWoo and Starjiwoo text interview 1 Starjiwoo 2002-05-31 305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