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불안해 하지 않을꺼예요...

조회 수 8785 2002.01.24 17:43:35
아린
겨울연가 첨 시작할때 안좋은 얘기들이 많았을때
우리를 지우가 위로해줬었죠...이제야 알았습니다...
지우가 왜 그렇게 자신있게 자기를 믿어달라 했는지요
정말 오늘 4부 보면서 지우 걱정하던거 이제 확 날려버릴꺼예요...
정말 유진이 되버린 지우기에....아무걱정 안하고 당당하게 지우 연기 잘한다고 말할수 있을것 같아요

첫장면에서 민형이를 계속 바라보죠
아마 준상이기를 바라는 맘으로...아니 나야 준상이야 놀랐지? 하며 민형이가
얘기할것만 같았을것 같아요...
눈물 한방울 떨어지면서.....죄송합니다 말하는 유진이...그말의 떨림이 그대로 전해지더군요...
민형이와 스키장에 갔을때....민형이의 발자국을 따라 가는 유진이.........
아무대사가 없어도....고스란이 슬픔이 내맘에 아직도 남아있네요...
사소한 민형의 손짓 하나하나에서 준상이를 찾으려 하는 유진이기에
그녀의 어쩔수 없는 맘이 느껴지기에....
왜 준상이는 그리도 많은 추억을 남겨놓고 떠나버린것이지...원망스럽기까지 하던데요...
산장에서 눈물 가득한 얼굴로...
안경 한번만 벗어볼래요????????/
아직도 그장면이 떠올라 잠도 안오네요
정말 지우 연기 넘 대단합니다.........

상혁이의 아픔도 알기땜에...그래도 어쩔수 없는 유진의 맘이 우리맘이기에
오늘 이밤도 잠못자고 지샐것만 같아요.......
상혁이에게 미안함으로 말못하는 유진의 연기도 정말 연기같지 않았어요...
그냥 다른말이 필요없는것 같아요
그냥 유진이예요..........준상이와의 첫사랑의 슬픔을 가진 유진이........
겨울연가하는동안은 지우가 안보일것 같아요.......
그냥 유진이로......내가 유진이의 친구인양 유진이인양...
그냥 그 느낌 그대로 간직하고픈 맘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チェジウさんの名を名乗るfacebookについて [3] 코스(W.M) 2011-08-04 283200
공지 최지우씨 가짜(fake) facebook [1] 코스(W.M) 2011-08-04 304720
공지 The renewal of Starjiwoo [2] 코스(W.M) 2010-11-03 305127
공지 新しいホームページがオープンしました!! [49] 코스(W.M) 2010-11-03 300455
공지 홈페이지 새단장,새롭게 오픈했습니다!! [20] 코스(W.M) 2010-11-02 270848
370 지우님의 연기를 보고 느낀 점 몇가지를 솔직히 말씀 드릴께요 [6] 김소정 2002-02-13 8625
369 언니- 힘내세여^-^* [1] 지우언니힘내여^-^ 2002-02-13 8631
368 6회를 보면서 난 또 찔찔짰다!ㅠ.ㅠ 지우사랑 2002-01-31 8635
367 9회를 보고.. [1] 졸리 2002-02-12 8636
366 사랑은 죽음보다 강하다는데.... sunny지우 2002-03-13 8637
365 잘했어요~~!하지만. 너무 힘들겠어요~! [4] 하얀사랑 2002-02-13 8649
364 참 존경하는데 흠이 있다면 민주 2002-01-27 8654
363 지난 글에 이어서 적어보았습니다... 토미 2002-02-23 8654
362 아린님의 글을 읽고 [2] 현주 2002-02-27 8655
361 유진을 위한 변명-(hanna님글펌-씨티) hanna 2002-02-27 8658
360 달라진 지우씨의 연기.. 결연왕펜 2002-02-18 8664
359 연출자의 욕심.. [8] 가면 2002-02-20 86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