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이 성공적으로 올려기쁘네여

조회 수 8384 2001.09.01 07:49:46
금방그 컴맹
신혼 첫날 밤
몸이 좋지 않아 헬쓱한 모습이었으나 그러나 그 모습 이 내 두손으로
그 녀의 볼에 가져갈때쯤 이 내 두 눈에 다시금 눈물이 보였다
그 모습 넘 사랑스러워 이 내 두손 가만히 있지 못해 손가락 하나 하나
마디 하나 하나 그 녀의 눈물로 적셔야만 했다
그 녀의 두 손 역시  내 볼에 가져올때 쯤  난 왠지 모를 확 하는 쓰라림
그 녀의 두 손 역시 내 눈물에 손가락 마디 마디 적셔져 있었지
난 말했지  "이젠 울지 않기로 했잔아요"
사랑스런 당신의 볼에 이젠 절대 눈물보이지 않게하게노라고 난 맹세했다
더 이상 아파하지도 말며 부디 아프면 아프다 말해주길 바라며
당신 그 연약한 당신의 모습 바라볼때면 난 항상 행복해야만  하는데
왜 난 이렇게도 슬피고 힘든 것일까?
당신을 곁에 둠을 하늘에게 감사해야 하는데 난 왜 이렇게도 하늘에게
원망만을 하는것일까?
당신께서 지금 흘리시는 눈물이 기쁨의 눈물일까?
아픔의 눈물일까?
물어보고 싶으나 난 묻지 않았다  난 지금 아픔의 눈물을 흘리고 있으니까......

                                                        ...민철의 일기..........   중 ........


운영자

2001.09.01 11:18:10

글 잘 보았습니다..감사드리고요..아래에 2번의 test글은 이 방의 사용목적과 달라서 삭제함을 죄송스럽게 생각합니다..이해해주세요..

지우사랑♡

2001.09.04 01:02:52

가슴아픈 민철♡연수의 사랑이야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チェジウさんの名を名乗るfacebookについて [3] 코스(W.M) 2011-08-04 273912
공지 최지우씨 가짜(fake) facebook [1] 코스(W.M) 2011-08-04 295747
공지 The renewal of Starjiwoo [2] 코스(W.M) 2010-11-03 296581
공지 新しいホームページがオープンしました!! [49] 코스(W.M) 2010-11-03 290476
공지 홈페이지 새단장,새롭게 오픈했습니다!! [20] 코스(W.M) 2010-11-02 262461
322 이젠 잠수할거라눈..보상받지 못한다면.. 미혜 2002-02-27 8332
321 다시금 이렇게 글을 올릴줄이야......... [2] 금방 그 컴맹 2001-09-05 8334
320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 sunny지우 2002-01-15 8334
319 지우언니.. 잘 하세요.. 그리고 잘 하실거죠? 언제나~* 2002-02-03 8334
318 유진의 호흡이 : 지우님이 꼭 아셔야 할거같아 옮깁니다 [2] sun 2002-02-15 8335
317 사랑한다는 것으로.. 준호 2001-08-15 8336
316 민철의 일기를 잠시 뒤로 하며 한마디.......... 금방 그 컴맹 2001-09-08 8337
315 6회를 보면서 난 또 찔찔짰다!ㅠ.ㅠ 지우사랑 2002-01-31 8337
314 내가 보는 겨울연가 [1] 애청자 2002-02-20 8337
313 지우에게 힘을 실어주고 싶습니다... 아린 2002-02-27 8337
312 다시 그날의 짜릿함으로... 아린 2001-08-15 8338
311 잊지 못할 신귀공자 [1] firmgx 2001-08-23 83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