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때 그 컴맹
그 때의 내 모습
힘 없는 발걸음에 한 발자국 한 발짝 그 어딘가로 향하며 잠시 문득 정신을 차릴때쯤에
아니지 그녀의 사랑스런 모습을 보아야지 언제 떠날지 알아?  언제 날 사랑한다고 해놓구선
영원히 떠나가버릴지 알아 그러기전 내 사랑 받아주면 마음만의 고생은 하지 않을테지
이젠 그 녀의 곁에 있음의 이유가 생긴것 같아 사랑하는 내 여인아
사랑한다고 말할수 있는 기회가 생긴다면 난 그걸로 만족하니 넘 슬퍼하지 말라
지금 이 시간에도 슬퍼하실 당신 모습 넘넘 많이 보아와

이건 내가 진정으로 사랑하는 여인에게 내가 못한 짓을 한거야
오로지 내가 내 자신만이 싫어질뿐  아니  내  자신이 내 앞에 있다면 그  놈을  아니  죽도록
패줬을걸  진짜 싫다.  내 자신이 내 자신이 싫다    어떠한 모습으로 당신을 바라볼까
두려울뿐입니다  나를 욕하소서   당신이 내 곁을 떠나지 못함에 어찌하여 그러한 방법으로
내 곁에 있어하시련지  그  방법에 난  너무나도 원망스럽습니다
아니 당신이 너무나도 무섭게 느껴집니다
이런 당신     날   원망하지 않으며 오로지 나의 모든것을 걱정하고 계실  당신
그러한 당신을 생각해 볼때  난  난   이미 당신의  힘들어 하실 당신에게  짐이 되어있어구나
하며  미칠듯  간산한 놈이라 욕도 하며  거울을 한 번  바라보며  아무생각없는 내가
왜 이리도 불쌍할까  내 자신을 이렇게도 학대 해본적이없는데 자기비화라
당신을 알기에 난 이 만큼  행복해본적도 없으며  또 이 만큼 날 설레게 한 사람도 없었으니
그러함에 이렇게 당신에 의해 내 자신을 욕 한적도 없는데  이러한 당신  당신 앞에선
난   쓰레기에 불과함이여  한편으론  왜 이다지도 날  내 자신을  미워하게 만드실까 하는
원망스러움도

당신에게 이젠 웃을수 있게 마음만은 편하게 해줄수 밖에 없는 내가 웃으우며
그렇게 해줄수 밖에 없는게 또한 나 밖에는 없다는게  또한 가증스러울뿐
이젠 무엇인들 두려울까 오로지 단  하나
죽음이 있다하면 두려울까 내 죽음이 아닌 당신의  죽음 그런일은 없을테지 오로지
내 이 세상 숨 쉬는날까지  앞 날의 당신의 이상스런 행동에 무엇인가 있구나 싶어지만
이러하리라곤 상상도............

몇일만이라도 당신의 건강을 지켜주노라 다짐했건만  그러하지 못한 내가  괜한
쓴 웃음만  가증스러운 이제는 웃음만이 그녀에겐  필요할테지  언제나 웃을수 있게
그렇게 해줄수 밖에 없는 나니까 한편으로 하늘에 감사드려야 하나  아니지
그냥 그냥  이렇게 생각하자  그 녀를 곁에 둠에 도와주신 하늘에 감사드린다고
언제나 잊지말기를 내 어머님의 미소를  닮은 당신을


마음이 아프네여 글쓰는 나도  드라마라곤 하지만  주위의 그  누구에게
이런 시련이 있을지도 모르고 어찌알까  내가 사랑하는 사람에게도 이러한
시련이 닥칠지 그러기없기
이 매마른 세상에 사랑도 갈수록 시들어지겠지만 난  여러분들만큼은  그러하지 않았으면
언제나 지켜주고 사랑해 주리라고

사랑은  언제부터가 사랑일까?
그건  내 생활이 바쁜 와중에서도 아무리 바빠도   지금  이 시간  
그 녀가,  혹   그  사람이  무엇을 하고 있을까
상상해볼때.

지우사랑♡

2001.10.18 19:57:12

짱짱!! 화이팅입니다.. 정말 좋으네요.. 앞으로도 계속.. 아시죠??

현경이~

2001.10.18 20:34:46

흠.... 사랑.. 넘 어렵구 힘들구 한편으론 천국같은 것.. 쩝.. 난해한 문제다

정하

2001.10.29 14:59:54

흠........사.....랑.........사랑.........누가 말했나~~..아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チェジウさんの名を名乗るfacebookについて [3] 코스(W.M) 2011-08-04 196877
공지 최지우씨 가짜(fake) facebook [1] 코스(W.M) 2011-08-04 209973
공지 The renewal of Starjiwoo [2] 코스(W.M) 2010-11-03 214744
공지 新しいホームページがオープンしました!! [49] 코스(W.M) 2010-11-03 212464
공지 홈페이지 새단장,새롭게 오픈했습니다!! [20] 코스(W.M) 2010-11-02 210740
322 7회 모니터 이야기^*^ 하얀사랑 2002-02-05 7275
321 9회를 보고.. [1] 졸리 2002-02-12 7275
320 지우씨가 나랑 나이가 같다기에 관심이 생겨서.. [1] nightswan 2002-02-18 7275
319 겨울연가 12부를 보고 적어보았습니다... [2] 토미 2002-02-23 7275
318 그녀의 애인들...일곱번째 [5] 운영1 아린 2002-02-25 7275
317 ♥나의사랑이야기 ♡ 연수 2001-08-15 7276
316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 sunny지우 2002-01-15 7276
315 겨울연가1회.... 감상후기..^^ 하얀우야 2002-01-15 7276
314 벌써6년...(2) [2] ☆은하수☆ 2002-01-19 7276
313 겨울연가 후기 [1] 애플 2002-01-22 7276
312 3,4회.. 그 후.. 현경이~ 2002-01-23 7276
311 유진이의 직업인 건축설계에 관한.. 꼬마도깨비 2002-01-26 72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