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준님이야기 말고 지우님 이야기만

조회 수 6976 2002.01.31 19:49:45
yjsarang
머 용준님이야기야

오빠사이트에서 하면되구

오늘은 지우언니이야기만 할려구요

어제 연기 ( 어제 제가 헤어스타일이 달라졌다고했는데 아니더군요 저의 착각 ^^ )

정말 한마디로 짱이더라구요

그중에서도 몇몇장면을 꼽자면

먼저 파티장면에서 옷이랑 구두가 불편해서 어색해하는 캬~

너무 귀여우세요 >_<

그리고 술집?에서 이것저것 물어보고 용준님 부축받으면서 거리에서 역시 이것저것

물어보는장면 ( 너무 슬프고 마음아프더라구요 ㅜㅜ )

마지막으로 호텔에서 준상아하는장면

이3장면은 압권이구요

보면서 마음졸이고 한쪽이 답답해지더라구요  

( 엄마랑 저랑같이 채린이 욕좀하고 그런데 솔미님도 연기 잘하시더라구요 )

용하님도 ( 극중 상혁이도 불쌍하고 )

에구

오늘도 좋은하루보내세요

횡수설하다가 가는군요

지우님 용준님 겨연 파이팅!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チェジウさんの名を名乗るfacebookについて [3] 코스(W.M) 2011-08-04 188176
공지 최지우씨 가짜(fake) facebook [1] 코스(W.M) 2011-08-04 201325
공지 The renewal of Starjiwoo [2] 코스(W.M) 2010-11-03 206062
공지 新しいホームページがオープンしました!! [49] 코스(W.M) 2010-11-03 203165
공지 홈페이지 새단장,새롭게 오픈했습니다!! [20] 코스(W.M) 2010-11-02 201893
10 10회에서 지우의 연기에 대해서 [3] 졸리 2002-02-13 6970
9 난 지우칭찬만 보면 울가족들한테 알려주고싶네요 아린 2002-01-31 6970
8 지우에 대한 말말말(마이클럽펌) 2탄 [1] 아린 2002-01-31 6970
7 지우님에 연기에 대해서 [1] 지우처럼 2002-02-18 6969
6 9회를 보고.. [1] 졸리 2002-02-12 6969
5 11회-- 대견한 결심을 한 유진--그녀가 안쓰럽다!! 하얀사랑 2002-02-19 6968
4 지난 글에 이어서 적어보았습니다... 토미 2002-02-23 6967
3 지우언니 힘 내세요^^ [3] 쏭쏭 2002-02-20 6966
2 이래도 되는거야... 희전 2002-01-31 6965
1 지우씨가 나랑 나이가 같다기에 관심이 생겨서.. [1] nightswan 2002-02-18 69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