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회 재방송을 보고 난 뒤 깨달았던 것

조회 수 11789 2003.12.26 17:34:52
라이프
8회 재방송 봤다...
참 한숨이 절로 나온다....어제 봤을 때보다  더 가슴을 치는
그들의 대사, 그들의 눈빛,

8회는 정서와 송주의 마음이 전환점에 들어서는 걸 보여줬다.
송주는 정서의 돌연변이가 아닌, 지수 그대로의 지수를
사랑하게 되면서 느끼는 갈등을....

그리고 지수는 파편처럼 흩어져 있는
송주에 대한 본능적인 그리움이 자꾸 들춰지면서 느끼는 갈등...

9회...생각만 해도 골아프다..
이걸 우찌 보냔 말이다...
정서는 기억이 돌아오지만 송주에게 말을 할 수가 없다
유리를 증오하긴 하지만 선한 정서의 심성으로는 어쨌든 현재 동생의
약혼자인 그에게 쉽게 자신의 정체를 밝힐 수 없고, 또 송주가 잊으려
노력한다는 마당에 그 상처에 소금뿌리는 것처럼 정서에 대한
기억을 일깨울 수도 없다.

더군다나 예고를 보아하니 정서가 술에 취해 자신이
정서라고 하자 송주는 안타깝게 볼 뿐 안 믿는 눈치다.
이런 쓰댕.... 손에 떡을 쥐어줘도 못 먹냐..송주야... 송주야!!!!

9회에서  송주의 마음이 가는 방향은 대충 짐작이 간다.
자신이 뒤흔들어 놓은 지수에 대한 죄책감과 새로이 커져가는 그녀에 대한 사랑, 거기다가 그녀의 눈부신 실루엣에 덧씌워지는 정서의 환영까지...
이제 송주는 정서에 대한 그리움만이 아닌 다른 감정까지 얽혀들어가는 자신의
절망을 응시하게 된다.

정서는 자신을  세상에서 죽여놓고 그것도 모자라
다른 사람을 만들어버린 유리, 미라, 태화에 대한 배신감과 분노에
미쳐간다. 더군다나 믿고 의지하던 태화에 대한 배신감은 갑절이 된다.
5년동안  자신을 감쪽같이 속인 그를 이해할 수가 없다.
사랑하는 송주에게서 자신을 빼앗아놓고 그녀와 결혼까지 하려했던
태화의 지옥같은 사랑을 , 아직 정서는 헤아릴 수가 없다.

무엇보다도 정서를 못 견디게 하는 것은 송주에 대한 사랑.
어쨌든 그녀는 5년 동안 지수였다. 지수와 정서는 그녀안에 같이 공존하고 있다. 지수도 송주를 원하고 정서도 송주를 원한다.
하지만 그녀의 연인을 향한 그녀의 말은 이젠 정서가 되고 싶다..는
슬픔이 뚝뚝 묻어져나오는 중얼거림 뿐이다.

그러나 정서, 송주...
그들에게 있어서 가장 소중했던 것은 한정서, 차송주 그 이름을 가진
허상이 아닌 상대방 그 자체임을 ... 서로를 사랑하는 그들 그 자체임을...
이미 그들은 그들이 알던 서로의 모습에 더해, 지금  그대로의 모습도 서로 사랑하고 있다는
것을 나는 보았다.

그러므로  그들은... 결국 맺어질 것이다.
서로를 간절히 그리워하는 그 마음이 메아리가 되어 ..

아, 담주 목요일 왜 이렇게 안 오나....
D-6..
* 운영자 현주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4-01-12 00:53)

화이트 지우

2003.12.26 17:49:24

아... 구구절절이 옳은 말씀이네요 ㅠㅠ
그들은 꼭 이루어질꺼에요 ^^
근데 9부 예고보면 송주가 '그 사람 사랑해요'라고 하잖하요. 지수를 위해?? 거짓으로 유리를 사랑한다고 말한건가?
아...목요일까지의 긴 시간은 아마 100년의 시간보다도 더 길꺼에요 ㅠㅠ

손님

2003.12.26 18:09:41

그게 아니라요, 그사람(철수).. 사랑해요? 이렇게 물으니까 정서가 유리씨 사랑해요? 이렇게 되물은 거예요^^

화이트 지우

2003.12.26 18:46:45

아핫.... 그런 거였군요. ㅋㅋㅋ ^^;;

달맞이꽃

2003.12.26 19:16:32

ㅋㅋㅋㅋㅋㅋㅋㅋ이런쓰댕 ㅋㅋㅋ
글게요 ..손에떡을 쥐어줘도 ㅋㅋㅋㅋㅋㅋ
라이프님 ..맞어유..맞당께 ㅋㅋㅋㅋ
쓰댕 ....하나 배웠따 ㅋㅋ써먹아야쥥~~ㅋㅋ
그리고 그들은 꼬옥 맺어질꺼유 ...암은 ..그래야 말되고 ...후후~
라이프님 ..잘보구가요 ....쓰댕 ..잼있다~ㅋㅋ

코스

2003.12.26 20:12:51

어차피 자기 자리로 돌아갈 사랑이라면 너무 힘들지 않았으면 좋겠는데..
그러면 드라마의 맛이 떨어지겠지요...ㅎㅎ
알면서도 답답해지는 마음에 투정을 부리고 싶답니다..
라이프님...지두 다음주 목요일이 너무도 긴 시간들로 여겨지니..어쩌죠...ㅎㅎ
언제나 멋진 글 너무 재미네요..남은 시간 행복한 시간 되세요..^^

2003.12.26 20:59:40

목요일..이미 스토리야 나온거지만 편집을 잘해서 옆집의 천생연분커플이나 꽃아가씨를 케이오시키길 바래요. ^^

운영자 현주

2003.12.26 23:41:28

ㅋㅋ 저도 참 이상했어요.. 왜 왜 송주는 지수가 그 앞에서 우는데.. 그리 그냥..유리손에 이끌려 쫄래쫄래 따라가느냔 말이예여.........지수좋아한거 맞어? 에구구..
전 담주가 너무 좋아요.. 9회는 아무래도 서로 겉돌거같은데..9회를 수욜날 했음 목요일이 되기전에 속터져 죽을거같거든요.. 그나마 목요일날 2번을 하니..9회끝나구 5분만 숨고르구 있음 10회가 나올거니까..ㅋㅋ 그쵸? ^^
금요일 아침... 더더욱 활짝 웃는 아침이 되길..부디 부디..바랍니다..^^

꿈꾸는요셉

2003.12.27 00:13:24

맞아 맞아 다 맘에 안들어.
다음주 목요일까지 기다려하는 것도. 정서를 인정하지 않는 송주도. 속시원하게 외쳐대지 못하는 정서도.
다 맘에 안들어
그래도 난 오늘 재방 3회 보고 녹화 2번 더 봤어.
내 맘을 나도 몰라...
난 바~~~~~~~보. 맞나봐....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チェジウさんの名を名乗るfacebookについて [3] 코스(W.M) 2011-08-04 151525
공지 최지우씨 가짜(fake) facebook [1] 코스(W.M) 2011-08-04 164799
공지 The renewal of Starjiwoo [2] 코스(W.M) 2010-11-03 168847
공지 新しいホームページがオープンしました!! [49] 코스(W.M) 2010-11-03 165055
공지 홈페이지 새단장,새롭게 오픈했습니다!! [20] 코스(W.M) 2010-11-02 164956
346 영원한 사랑이 있다고 했잖아... [2] 라이프 2004-01-06 12028
345 최지우란 배우의 역량을 보여준 9~10회 [2] 삐노 2004-01-06 12020
344 천국의 계단 9,10회를 보구.. [2] JS&SJ 2004-01-04 12674
343 사랑, 사랑, 사랑이 뭘까...9.10회를 보구... [9] 라이프 2004-01-02 11551
342 10회분 시청소감이요. [2] JS&SJ 2004-01-02 11971
341 천국의 계단 이제 절반이 끝났군요.. [2] mayberei 2004-01-02 11361
340 8회 최지우씨 연기 정말.. [4] JS&SJ 2003-12-27 11816
339 우려했던 일이 현실로..... [6] 삐노 2003-12-27 11571
338 천계시작 이후로 이곳에 자주오는 손님입니다. [8] 손님 2003-12-26 11612
337 기억 상실과 삼각관계.. [6] mayberei 2003-12-26 11174
» 8회 재방송을 보고 난 뒤 깨달았던 것 [8] 라이프 2003-12-26 11789
335 어젠 정말. 천국의 계단. 빨려들어가는것 같았어요. [2] 1%의 지우 2003-12-26 118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