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주&정서 테마 ...두번째 이야기

조회 수 12655 2003.12.26 00:42:18
삐노


7.8회 모니터링에 앞서...
숨고르기 할겸 저번주 이야기 뒷북 좀 칠께요^^(뒷북의 여왕 ...)

사실 천국의 계단 보고나면 한 3~4일에서 길게는 일주일
멍~~~해서 정리가 안되거든요...

일단 OST 가사를 음미하면서 감상부터 하십시다...

..
그것만은...
...............................
난 아직도 믿을수 없어
니가 없는 세상이라면
내 모든 걸 슬픔일 뿐야
아무 소용 없으니

다시 돌아갈수 있다면
그땐 너를 보내지 않을텐데
그 후론 아무 약속도 못한 채
자꾸 멀어져 가면
나는 어떡해

다만 넌 내 마음 다 알고 있다고
그렇게 믿고 싶었나
더 많은 시간이
흐른 뒤에 웃음 지으며
넌 미안해 했었다고
말해 줄꺼야

이젠 나의 모든 슬픔을 지울께
행복한 기억속으로
언제나 내 안에 살아있는 너지키며
다시 돌아 올 널  기다려

다시 돌아갈수 있다면
그땐 너를 보내지 않을 텐데
그 후론 아무 약속도 못한채
자꾸 멀어져 가면
나는 어떡해

다만 넌 내 마음 다 알고 있다고
그렇게 믿고 싶었나
더 많은 간이 흐른 뒤에
웃음지으며
넌 미안해 했었다고
말해 줄꺼야

이젠 나의 모든 슬픔을 지울께
행복한 기억속으로~~
언제나 내 안에 살아있는 너 지키며~~
다시 돌아 올 널 기다려





"보고싶다"에 이은 송주&정서 테마 ...두번째 이야기
"그것만은"입니다...
보고싶다 의 감정이 그리움이라면
그것만은 의 감정은 기다림입니다.

특히  
....다만 넌 내 마음 다 알고 있다고
그렇게 믿고 싶었나
더 많은 간이 흐른 뒤에
웃음지으며
넌 미안해 했었다고
말해 줄꺼야....

이 노래...저번주 무의도 섬에 지수를 데려간 송주가
정서 이야기를 꺼내며 그 뒤로 흘렀죠

"난 말할 용기가 없었어요...그런데 정서는 말해줬어요...
사랑해..."


그리고 두 사람은 부메랑을 던집니다.

"사랑은 돌아오는 거야"란 대사가 먼저 생각나는 부메랑은
두 사람의 추억의 상징이며
송주의 정서에 대한 변함없을 사랑의 다짐이기도 합니다.

그냥 표면적으로 그런 것 이외에
1~2회때 나온 송주 대사에서...인연의 끈처럼
정말 사랑하는 사람들은 다시 되돌아온다.....

부메랑의 원리...
던졌을때...아무리 멀리 날아가더라도
그 자리로 돌아오는 것처럼

정말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다시 거기 그 자리에서 만날 꺼라는, 만날 수 밖에 없다는 걸 뜻할 겁니다...


정서처럼...
모습도,,, 냄새도,,, 감촉도,,, 그녀같은 여자...
확신할 만한 증거는 하나도 남지않았는데
송주는 계속 그녀를 느낍니다.

그런데 이게 아리까리합니다.(단어 설정이...*.*....;;;;)
그런 맘도 모른채 지수란 이름을 가진 그녀는
천진난만하기만 하네요...

그래...딱 정서네...저 모습....
예전에도 저렇게 뛰어다녔는데...
"그래...정서같애..."

부메랑을 손에 넣고 주저앉아 좋아하는 지수...
그녀에게 손을 내밉니다...
그리고...
지수는 모래묻은 손을 송주에게 맡깁니다...

그리고 저 음악의 후렴부가 흘렀죠...
전 그때 왜그리 눈물이 났던지요...
그때 많은 분들이 손꼽아주던 "피아노 포옹씬"... 그 보다
더...

그때 5년 전에 놀이공원 위에서 손 흔들던 송주
그리고 그 밑에서 송주를 맡던 정서

그때 송주가 조금만 더 빨리 뛰어와주었더라면...
그래서 정서 손을 잡아주었더라면...

글쎄요... 그럼 이 드라마 시작되지도 않았겠죠^^(엉뚱한 생각만 하고 있네요)

오늘 지수로 살던 정서...정서로서의 기억을 찾았죠?
전 지우 언니가 참 많이 물흐르는 듯한 연기를 해내고 계신 것 같아요...
지수였던 지우언니였다면
재회한 송주를 그냥 불러세웠겠죠...

근데 정서로 돌아온 그녀는 그렇게 하지 않았어요
마음을 말로 표현하는 것을
더 어색해하던 정서는 말이죠...

마음속으로 애타게 불렀어요..."송주 오빠"

또 다른 반전이네요^^
이제 정서가 송주를 쫒아갈 차례인가요?
꼭 그 범인 잡길 바랍니다. ^^



* 운영자 현주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4-01-12 00:52)

요세피아

2003.12.26 09:06:13

다음주엔 지우언니의 정서연기에 우린 눈물을 쏟게 될것 같죠.
삐노님의 마음이 제마음인거 같네요.
정서를 잊지 못해 애태우는 송주를 안타깝게 볼 수밖에 없었던 지수,
이젠 지수가 되어버린 정서가 송주오빠에게 자신의 마음을 품어내겠지요
아마 많이 아파하게 될 것 같아 걱정이 되기도한답니다.

수와로

2003.12.26 11:02:48

노래 너무 좋군요..
정서 송주 천계 너무 보고싶다...
무지 무지~~--;;이곳은 아직 천계가
비됴로 나오지 않아스리 기냥 기다려야 한다눈..
슬픔이 뭍어나는 그림이 그려져요..
삐노님 감솨~~
감기조심...행복하세요...^^

운영자 현주

2003.12.26 16:08:49

난..마지막에 송주 이해안됨!!
평소엔 싫다는 사람 쫓아다니며 귀찮게 해놓고.. 정작 그녀가 자신앞에 달려와 울며 쓰러지기까지 했는데.. 아무리 다른일이 있더라두 그냥 돌아서다니..평소 그의 성격대로라면 다른일 제쳐두고라도 그녀에게 있어야하는거아니었나요? 쩝...
삐노~~ 즐거운 크리스마스 보냈니? ^^
언니..요즘 감기걸려 고생많았단다.. 감기 조심하구..
이..음악 나두 너무 좋아해..하루종일 듣는단당..^^

2004.02.01 15:34:02

노래 너무 좋아요 송주정서 사랑 시처럼 아름답고노래가사처럼 아름답고 애절한 변하지 않은 사랑 그들이 더욱더 사랑스러워요
이렇게 가슴이 찡하고 눈물이나요
송주 정서 잊혀지지 않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チェジウさんの名を名乗るfacebookについて [3] 코스(W.M) 2011-08-04 151597
공지 최지우씨 가짜(fake) facebook [1] 코스(W.M) 2011-08-04 164886
공지 The renewal of Starjiwoo [2] 코스(W.M) 2010-11-03 168916
공지 新しいホームページがオープンしました!! [49] 코스(W.M) 2010-11-03 165128
공지 홈페이지 새단장,새롭게 오픈했습니다!! [20] 코스(W.M) 2010-11-02 165025
334 천국의 계단 8화 [4] mayberei 2003-12-26 11950
» 송주&정서 테마 ...두번째 이야기 [4] 삐노 2003-12-26 12655
332 한시도 눈을 떼버릴수 없었던 8회-최지우 최고!- [8] 프릴리 2003-12-26 12053
331 8회도 잘 봤습니다 ㅠㅠ [7] 라이프 2003-12-25 11470
330 엄마가 제일 좋아하는 여배우는? [8] muggle 2003-12-19 11994
329 지우님께 바라건데... (펌) [2] 눈팅 2003-12-13 11852
328 이장수 감독님 전상서.... [8] 꿈꾸는요셉 2003-12-24 11744
327 지우 -그녀의 드라마에 대한 소고(小考) [5] sunny지우 2003-12-20 11803
326 옆에 있어도 그리워지는 마음... [8] 라이프 2003-12-19 11561
325 천국의 계단 이야기... [5] 찔레꽃 2003-12-19 11944
324 아, 힘 없어요... 대단한 6회였습니다 [4] 라이프 2003-12-18 12364
323 5회 잘 봤어요…소감입니다. [2] 라이프 2003-12-18 112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