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수지우
어제 우연히 술집에서 만나서 같이 술마셨자나여
  나중에 다른분들 다 가구 둘이 남았는데 지우언냐가 술에 취해 울면서
  혼잣말로 "닮았어..너무 닮았어..어쩜 저렇게 마니 닮았을까..( 맞나?^^;;)하면서
  좋아하는 색은 하얀색,,,이러면서 민형한테 얘기하는 장면...
  연기가 아닌 실제처럼 넘 자연스러서 정말 눈물날뻔했어여..ㅜㅜ
  그장면에서 언니 얼굴이 약간 불그스름하던데 진짜 취하신건 아니셨져? ^^;;
  글구 진숙 취직 추카겸 술집에서 4명이 술마시는데 진숙이 넘 취해서 유진이에게
  왜 같이 일하냐구 막 술주정할때 상혁이 유진이 어깨 토닥여줄때
  유진의 그 쓸쓸한모습.. 그 장면두 넘 멋있었어여...
  오늘 넘 기대되구여~ 빨리 오해가 풀려서 민형이의 기억두 되찾구
  서서히 가까워지면서 사랑을 확인하는 멋진 스토리가 전해됐으면 좋겠어여^^
  그럼, 오늘도 밤 10시가 되길 손꼽아 기다릴께여^^

  "겨울연가 대박!!" "지우언냐 짱!!"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チェジウさんの名を名乗るfacebookについて [3] 코스(W.M) 2011-08-04 201804
공지 최지우씨 가짜(fake) facebook [1] 코스(W.M) 2011-08-04 214768
공지 The renewal of Starjiwoo [2] 코스(W.M) 2010-11-03 219546
공지 新しいホームページがオープンしました!! [49] 코스(W.M) 2010-11-03 219145
공지 홈페이지 새단장,새롭게 오픈했습니다!! [20] 코스(W.M) 2010-11-02 216371
274 가슴을 미어지게하는 (?) 유진의 연기... [6] 하늘땅 2002-02-20 7460
273 이정하님의 시詩로 戀歌 15부를... 토미 2002-03-13 7460
272 사랑한다는 것으로.. 준호 2001-08-15 7461
271 그녀를 다시보게 된것은... elf 2001-08-15 7461
270 최지우라는 연기자가 아름다운 이유... 샤베트 2001-12-17 7461
269 겨울연가 나름대로의 지우님 모니터입니다^^(쬐끔김) 지우사랑 2002-01-29 7461
» 어제 전 지우언니의 이 장면땜에 울뻔했어여.. ㅜㅜ 순수지우 2002-01-31 7460
267 [re] "빛나는 보석을 돌이라 여기는 사람에게는..." [1] 하얀사랑 2002-02-13 7461
266 지우님 겨울연가에서 느낀점 [2] 그녀지우 2002-02-14 7461
265 겨울연가 12부를 보고 적어보았습니다... [2] 토미 2002-02-23 7461
264 13회,,,,,,, [3] 하얀사랑 2002-02-26 7461
263 지우언니는.... 민주 2002-02-26 74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