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연가 후기

조회 수 8376 2002.01.22 12:41:42
애플
아날2라구 말씀하시는 분들이 많으신데요
우리 아날은 잊어버리고 겨울연가 보기로 해요
그러면 좀더 겨울연가 속으로 들어갈 수 있을것 같아요
이제 아날은 겨울연가 하는 동안 잊어버리기로 했어요.. 그래야 겨울연가속의
연인 준상(민형)과유진을 제대로 볼 수 있을것 같아서
유진의 슬픔이 느껴지더군요... 그리구 늘 한결같이 유진을 지키고 있는 상혁의 마음도

오늘 지우님은 연수도 지우도 아닌 유진이였습니다.
넘 슬프면 눈물도 나오지 않죠.... 준상의 죽음앞에 울지 못하는 유진을 보면서
아마도 유진은 첫사랑준상을 영원히 잊지 못할거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집에 돌아와 준상에게서 온 피아노 연주를 들으면 울고 있는 유진
그녀의 슬픔이 가슴 아프게 느껴지더군요.

전 지금 겨울연가에 푹빠져 있답니다.
그리고 지우님 연기에도
연기를 하고 있어도 연기를 하고 있는것 같지 않아요

그대로의 유진...
지우자신이 유진인것 같습니다.

전 그래서 지우님을 좋아합니다.
자연스러운 연기, 연기같지 않은 연기가 진정 잘하는 연기자가 아닐까요.

두서 없는 글이였네요
어째든 지금 지우는 없구 유진만 있는것 같습니다.
그래서 전 겨울연가를 넘 재미있게 보고 있습니다.

여러분들도 겨울연가속 하얀연인들을 제대로 만나보세요
아날의 아름다운연인들은 잠시 접어두구요.
그래야 지우님도 열심히 노력하신 성과를 제대로 알 수 있지 않을까요

지금 전 겨울연가의 용준, 지우커플이 넘 잘 어울리고 멋진 연인이라고 생각해요...



MARCHELLE

2002.01.24 13:13:50

궁금한게 있는데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チェジウさんの名を名乗るfacebookについて [3] 코스(W.M) 2011-08-04 276560
공지 최지우씨 가짜(fake) facebook [1] 코스(W.M) 2011-08-04 298182
공지 The renewal of Starjiwoo [2] 코스(W.M) 2010-11-03 298745
공지 新しいホームページがオープンしました!! [49] 코스(W.M) 2010-11-03 293533
공지 홈페이지 새단장,새롭게 오픈했습니다!! [20] 코스(W.M) 2010-11-02 264560
106 戀歌 13부의 후반부를 적어보았습니다... 토미 2002-02-28 8397
105 유진이의 만남,이별...그리고........ 지우사랑 2002-01-31 8397
104 민철의 일기를 잠시 뒤로 하며 한마디.......... 금방 그 컴맹 2001-09-08 8397
103 [re] 이 사람은 어떨까요? 병헌형팬 2001-08-15 8395
102 연출자의 욕심.. [8] 가면 2002-02-20 8394
101 가장 많이 하는 대사... 시청자 2002-01-27 8394
100 여기에도 글써지네여 이핸썸 2001-08-21 8394
99 아날에서 가장 아쉬웠던 지우연기 BEST3 손현주 2001-08-15 8394
98 17회의 민형을 보면서........ 크런키 2002-03-13 8393
97 저는 요.. 김연경 2001-08-15 8393
96 戀歌 14부를 적어보았습니다. 전반부만... 토미 2002-03-01 8391
95 겨울연가 내용 전개는 어떻게 될까? sunny지우 2002-02-27 8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