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 3

조회 수 6185 2001.08.15 16:31:29
아린
그녀가 남긴 글 너무도 따사로왔다
  내가 생각했던 그모습 그대로였다

  그녀는 주위의 여느 동생들처럼
  다정하게 얘기했고
  연예인이라 해서 형식적이지 않았다
  
  지금도 상상해본다

  우리가 그녀에 대한 애정을 담은 글들을 보며
  기뻐했을 모습을...

  또한 아름다운날들에 대한 감상들을 보며
  추억했을 그녀의 사랑을....

  짖굿게 남긴 우리의 거사를 보며
  조금은 마음 들킨듯(? 요것이 맞는지는 확인 불가능함)
  부끄러워 하며 얼굴 붉히는 모습을....

  그리곤 우리들이
  어떤 모습들일까  그녀도 상상해 보았겠지?

  한편으론 마음도 아리다

  여기뿐이 아니라 사이더스나 여러홈에서
  그녀에 대한 비평이 아닌 비난하는 얘기들도 다 읽었을테니까
  그녀를 아끼는 마음에서가 아닌
  단지 연예인이기때문에 들어야만 하는
  여러 이야기들을...

  글에서 느껴지는 여린 그녀의 마음에
  많은 상처로 남아있을거 같아 마음이 아프다

  하지만
  내가 생각하는 그녀는 지혜로우니까
  잘 견뎌내고
  이렇게 우리옆에 자리한다는 생각이 든다

  내가 사랑하는 그녀
  그녀로 인해 내가 행복했듯이
  나도 그녀에게 행복을 배달해 주고 싶다

  언제나 그녀곁에 한결같은 사랑으로
  남아있으리라 오늘도 다짐해본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チェジウさんの名を名乗るfacebookについて [3] 코스(W.M) 2011-08-04 168305
공지 최지우씨 가짜(fake) facebook [1] 코스(W.M) 2011-08-04 181420
공지 The renewal of Starjiwoo [2] 코스(W.M) 2010-11-03 186087
공지 新しいホームページがオープンしました!! [49] 코스(W.M) 2010-11-03 182391
공지 홈페이지 새단장,새롭게 오픈했습니다!! [20] 코스(W.M) 2010-11-02 181606
370 96 kbs 연기대상을 보다가~ 손현주 2001-08-15 6552
369 ♥나의사랑이야기 ♡ 연수 2001-08-15 6195
368 그녀가 내게 주는 이미지.. 손현주 2001-08-15 6186
367 연수를 향한 민철의 닭살 대사 best3~ 손현주 2001-08-15 6192
366 [re] 연수를 향한 민철의 닭살 대사 best3~ 아낙 2001-08-15 6200
365 예전에 압구정동 아날 답사~ 손현주 2001-08-15 6182
364 ♥나의사랑이야기2♡ 연수 2001-08-15 6174
363 그녀의 애인들 다섯번째 [1] 아린 2001-08-15 6424
362 언니에게 어울릴 상대배우 러브지우 2001-08-15 6181
» 그녀 3 아린 2001-08-15 6185
360 첫사랑... [1] 러브지우 2001-08-15 6194
359 지우가 연기자로 보이기 시작했따 yobonita 2001-08-15 61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