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가 제일 좋아하는 여배우는?

조회 수 11919 2003.12.19 13:42:02
muggle
아들이 기말고사를 끝내고 나도 한시름 놓은 탓에 남편과 와인 한잔을 하고
천국의 계단 시청을 하였다. 지우씨 얼굴이 보이자 기분이 좋아진 나,
아들에게 질문을 하였다.
"엄마가 제일 좋아하는 배우는 누구?" 그러자 아들 잽싸게 대답한다.
"최지우" 나의기분을 좋게 한다.
같이 보고 있던 남편 한마디 거들어 준다.
"참 착하고 예쁘게 생겼다. 정말 착하냐?"
"그럼~ 당연한 말이지."
남편 왈, 권상우씨도 참 멋있고 좋아 보인단다.
스피디한 극의 전개로 인해 나때문에 이 드라마를 보게 되었지만
참 재미있다고 한다. 한마디 거들어 줬다. 이장수 감독의 저력이라고.
또 물었다. 같이 나오는 다른 배우도 예쁘냐고. 눈에 들어오지는 않는다 한다.
기분이 더 업됐다.

남편은 15년째 소비자를 상대로 하는 직업을 가졌었다. 특히 주부가 많았다.
그러다 보니 태미라나 한유리의 성격을 가진 사람이 진짜 있노라고 한다.
물론 남자들도 골때리게 (용어가 문제라면 죄송!) 행동하는 사람도 있지만
여자들도 무식하게 막가파로 나오는 사람도 많다고. 그래서 그들의 행동이나
표정이 낯설지 않다고 한다. 충분히 설정되어질수 있는 인물이라고
생각한다고 한다. 정말 무식해서 그렇다면 이해가 가지만 자기만의 이기심과
자기만이 대접받아야 한다는 오만이 많은 작용을 한다는 말도 나누었다.
그래서 '천국의 계단'에 대해서 요즘 기자들이나 평론가들이 씹는
'리얼리티가 부족하다'라는 표현이  평론에 있어선  드라마에 이런
평을 쓰는 것 만큼이나 너무 상투적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하나 더, 우리가 이세상의 군상에 대해서 얼마나 많이 알고 있는지 궁금
하네요.

'천국의 계단'으로 인하여 수목이 행복하고 기다려 집니다. 앞으로 더
좋은 내용 기다릴게요. 그리고 한마디 더, 권상우씨의 윙크, 죽여줍니다.
가슴 설레요. 신현준씨도 아주 좋은 모습으로 다가와서 정말 기대할 만한
배우라는 것을 느꼈습니다. 한국영화를 많이 못봐서 몰랐었던 신현준씨의
저력을 느낄수가 있었습니다. 모두모두 행복하세요.

스타지우 가족 여러분도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참여는 못하지만 좋은일
많이 하시는 모습 참 부럽습니다. 화이팅!
* 운영자 현주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4-01-12 00:43)

정아^^

2003.12.19 14:50:22

남편분과 드라마를 보며 도란도란 얘기 나눈는 모습이 그려지네요...
보기 좋을거 같아요....
근데 상우님 윙크에 가슴설레시면.... ㅎㅎㅎ
그래도 좋져? 울 지우언니 드라마를 많은 사람들이 사랑해줘서요...
저희 식구도 이 시간이면 숨죽여 티비를 시청한답니다.^^

yu;d;'uj;'

2003.12.19 15:26:02

khhh00999888776jmn bb nnnnnnunhgnhnguhnhh

성희

2003.12.19 16:39:13

정말 가족같은 분위기 대단해요!!!! 정말 포근한 님의 글 잘 읽었습니다. 꼭 엄마가 해주시는 좋은 말씀처럼 들리네요... 천국의 계단 파이팅!!!

김민주

2003.12.19 17:25:28

저 천국의 계단 팬이예요!
정서(지수)랑 송주랑 다시 사랑했으면 좋겠다...

꿈꾸는요셉

2003.12.19 21:19:09

muggle 님 참 행복하게 사시네요.
남편과 함께 하는 시간 중에 같은 마음으로 볼 수 있는 드라마가 있다는 거...
살다보면 그리 쉬운 일이 아니더라구요...
같은 마음으로 같은 곳을 바라보고 사시는 muggle 님이 부러워서...
님은 좋겠다..

코스

2003.12.19 21:36:52

몽글이님...저도 지우씨의 새작품에 이렇게 빠져들줄은 몰랐답니다..
어쩌면..천계에서...선악의 구도가 너무도 선명해서
끌림이 더 강한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 때도 있답니다.
가족들과 함께하시니 두배의 즐거움이라...부럽습니다..~.^

경숙

2003.12.19 23:24:14

muggie님, 참 많이 부럽습니다.
전 저혼자 지우씨 폐인인데...
muggles님 가정에 행복이 가득하길....

운영자 현주

2003.12.20 01:25:53

어머.. 저는 muggle 이라고 쓴 이름을 보고 제가 아는 스타지우의 몽글이님인줄 알았어요.. 글을
읽어보니 다른 분이시네요.. 코스님께 제가 잘못알려드렸네요..아..죄송..^^;;
어머.. 근데 muggle님..정말 넘 단란한 가정이시네요.. 울딸도 지우님이 자기 이모인줄 안답니다. 맨날 지우이모..지우이모..하죠..^^
울 남편은 제가 지우님이랑 개인적으로 굉장히 친한줄 안다니까요..ㅋㅋ
muggle님도.. 겨울..감기 조심하시구..가족분들 모두 건강하게 지내세요..그리고 자주 놀러오세요..^^
또 뵈어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チェジウさんの名を名乗るfacebookについて [3] 코스(W.M) 2011-08-04 149998
공지 최지우씨 가짜(fake) facebook [1] 코스(W.M) 2011-08-04 163342
공지 The renewal of Starjiwoo [2] 코스(W.M) 2010-11-03 167335
공지 新しいホームページがオープンしました!! [49] 코스(W.M) 2010-11-03 163516
공지 홈페이지 새단장,새롭게 오픈했습니다!! [20] 코스(W.M) 2010-11-02 163447
334 천국의 계단 8화 [4] mayberei 2003-12-26 11881
333 송주&정서 테마 ...두번째 이야기 [4] 삐노 2003-12-26 12563
332 한시도 눈을 떼버릴수 없었던 8회-최지우 최고!- [8] 프릴리 2003-12-26 11983
331 8회도 잘 봤습니다 ㅠㅠ [7] 라이프 2003-12-25 11391
» 엄마가 제일 좋아하는 여배우는? [8] muggle 2003-12-19 11919
329 지우님께 바라건데... (펌) [2] 눈팅 2003-12-13 11776
328 이장수 감독님 전상서.... [8] 꿈꾸는요셉 2003-12-24 11675
327 지우 -그녀의 드라마에 대한 소고(小考) [5] sunny지우 2003-12-20 11728
326 옆에 있어도 그리워지는 마음... [8] 라이프 2003-12-19 11492
325 천국의 계단 이야기... [5] 찔레꽃 2003-12-19 11878
324 아, 힘 없어요... 대단한 6회였습니다 [4] 라이프 2003-12-18 12289
323 5회 잘 봤어요…소감입니다. [2] 라이프 2003-12-18 11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