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우 -그녀의 드라마에 대한 소고(小考)

조회 수 11726 2003.12.20 03:22:44
sunny지우
  
  오랫만에 글을 쓰고있어요...
  날씨가 무척 추어졌습니다. 올 겨울 들어 제일 추은듯 ....

  2003년 올 한해도 역시의 뒤안길로 `아듀' 할 시간들이
  얼마 남지 않았음을 실감합니다.
  한 해를 마감하는일은  늘 아쉬움으로 남지만은 ....

  제 작년 처음 스타지우의 발을 들여 놓으면서
  넘치는 글에 대한 영감을 하나님께 감사하며  
  글쓰기를 즐거워하던 시간들을 떠 올려봅니다.
  요즈음은 작품을 만드는 일 들로 즐겁지만은요....(요즈음은 죄송...)

  더 즐겁고 기쁜 것은 그녀의 작품에 목 말라하던 우리들에게
  이장수감독님의 `천국의 계단' 이라는 작품을 통해
  지우-그녀의 연기를 감상하는 즐거움과 ,
  안방의 신화 `흥행불패의 여인'  `최지우' 라는 배우의 팬으로서
  최고의 시청율로 입증되고 있음을  확인하는 일입니다.
  스타지우 가족들도 저와 동일한 마음이시죠?

  지우-그녀를 다른 케릭터로 작품 속에서 만나는 일은
  저에겐  늘 설레임으로 충만하게 합니다.
`멜로에 가장 잘 어울리는 여배우'로 인식되어진 부분들도 있지만요,
  지우-그녀가 말했듯이 같은 멜로라해도 등장인물속의 그녀는 늘 달랐습니다.

  진실의 자영이
  아름다운날들의  연수
  겨울연가의 유진이
  천국의 계단의 정서 ....

  그녀가 늘 발전하고 성숙하고 있음을 눈으로 피부로 느끼고 있답니다.
  그녀는 작품에 몰입하면서 미세한 감정의 표현들의 폭을 깊고 넓게 확장하고 있어요.
  일전에 어느 신문에서 지우- 그녀의 연기에 대한  `요구'를 읽은 적이있어요.
  요즘은 여배우 기근시대라고,  
  저희들이 알고 있듯이 몇몇의 여배우들이 개인적일들로 활동을 중지하고 있는 상태잖아요.
  심은하 최진실 등등...그대를 이을 연기자로 지목하면서
  인간의 깊은 `내면의 연기'가 깊어졌으면 하는 바램을 기사화 했더라고요,

  분명 지우-그녀는 내면의 연기의 폭을 넓혀가고 있습니다.
  천국의 계단이 6회까지는 드라마 도입부분이라 줄거리의 스피드란 전개로
  많이 접할 수는 없었지만,  드라마  중반 , 종말부분에 가까울수록 내용상 깊은 내면의 연기가 필요할 것같습니다.

  천국의 계단의  종말의 설정 내용을 보니
  3 남녀가 한 공간에 기거하면서 사랑과 우정의 화해를  이룬다고 되어있더군요.
  한정된 공간에서의 연기,  즉 온전한 사랑의 모형의 이루기 위한 내면의 깊은 연기가 필수적일 것같습니다.

  우리는 지우-그녀의 내면의 성숙한 연기를 `천국의 계단'에서 볼 것입니다.
  많이 많이 응원하자구요...
  날씨가 너무 추워서 그녀와 모든 연기자들과 스텝들이 고생이 심하겠어요.
  걱정이 됩니다. 건강지켜주시길 기도해요 우리....

  `천국의 계단' 화이팅!!!!
  `최지우 화이팅'!!!!!!
   `열분'도 화이팅!!!!

   감기조심하세요....



   ♬ Ich liebe dich /Beethoven


달맞이꽃

2003.12.20 07:44:50

언니 ..
오랜만이네요 .바쁘시다는 얘기는 듣고 있습니다 .
날씨가 정말 춥군요 .층계에 놓아둔 무가 다 얼어 버렸지 모예요 .주택이라 더 춘것 같아요 .후후~
요즘 ..우리가족들 지우씨 드라마로 마음도 몸도 아주 많이 분주 할거예요 .한주를 수,목으로 바꿀려다 보니 더 그런것 같아요 .후후~
잘계시죠?

2003.12.20 09:19:48

음악이 너무 좋습니다.

찔레곷

2003.12.20 11:16:27

정말 오랜만에 오셨네요..
안그래두 울 남편이 일찍 서울에서 내려와
서울바람끝이 칼바람이라고 하던데...
많이춥나봐요...
추운날씨에 건강조심 하시구요..
지우씨에 대한 사랑이 담긴 글 봄햇살처럼 반갑고
좋네요..즐거운 주말 되시길^ ^;;;

유리우스

2003.12.20 13:52:31

감명 깊은 글

눈팅

2003.12.20 21:24:51

드라마의 마지막 부분에 그녀의 모든 것을 쏟아 부어 오래도록 많은 이들의 가슴에 남는 명화가 되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チェジウさんの名を名乗るfacebookについて [3] 코스(W.M) 2011-08-04 149910
공지 최지우씨 가짜(fake) facebook [1] 코스(W.M) 2011-08-04 163244
공지 The renewal of Starjiwoo [2] 코스(W.M) 2010-11-03 167228
공지 新しいホームページがオープンしました!! [49] 코스(W.M) 2010-11-03 163399
공지 홈페이지 새단장,새롭게 오픈했습니다!! [20] 코스(W.M) 2010-11-02 163348
334 천국의 계단 8화 [4] mayberei 2003-12-26 11874
333 송주&정서 테마 ...두번째 이야기 [4] 삐노 2003-12-26 12556
332 한시도 눈을 떼버릴수 없었던 8회-최지우 최고!- [8] 프릴리 2003-12-26 11978
331 8회도 잘 봤습니다 ㅠㅠ [7] 라이프 2003-12-25 11383
330 엄마가 제일 좋아하는 여배우는? [8] muggle 2003-12-19 11916
329 지우님께 바라건데... (펌) [2] 눈팅 2003-12-13 11769
328 이장수 감독님 전상서.... [8] 꿈꾸는요셉 2003-12-24 11670
» 지우 -그녀의 드라마에 대한 소고(小考) [5] sunny지우 2003-12-20 11726
326 옆에 있어도 그리워지는 마음... [8] 라이프 2003-12-19 11486
325 천국의 계단 이야기... [5] 찔레꽃 2003-12-19 11869
324 아, 힘 없어요... 대단한 6회였습니다 [4] 라이프 2003-12-18 12285
323 5회 잘 봤어요…소감입니다. [2] 라이프 2003-12-18 112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