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방 그 켐맹
그렇게 엘리베이터에서 그 녀를 떠나 보낼때쯤
그 녀의 친구가 내 곁에 옴에있어 무언가의 망설임을 느끼며
하나 가득
짐을 풀어놀것같은데 쉽게 말하지 않은 이유에                      난
           난
점   점     더      집착하둣   그    녀 의 친구에게 물어보며  믿지 못할   나였을까?
그 녀를 진정 사랑하느냐의   물음에  그  보다 무언가가  있을 거란 생각에
무언가가 있을거라는 내 마음에 그 친구가 조심 스레 꺼내던        말


아마도 몇번은 수 없이도 그  말을 물어 봤는것   같에
무슨 말씀이세여,  뭐라고요,  뭐라고,    뭐,,,,,,,,,,,,,,,,,


그 때의 내 모습  

힘 없는  발걸음에   한 발자국  한 발짝  그 어딘가를  향하며   잠시   문득  
정신을        차릴때쯤에   "아니지 그녀의 사랑스런 모습을 보아야지  언제
떠나지 알아? 언제 날 사랑한다고  해놓고선  영원히 떠나가버릴지 알아  그러기전
내 사랑 받아주면  마음만의 고생은 하지 않을테지  이젠   나와의
곁에 있음의  이유가 생긴것 같아   사랑하는 내 여인아
사랑한다고  말  할수 있는 기회가 생긴다며 난   그 걸로 만족 하니  넘
슬퍼하지 말라  지금 이   ,시간에도 슬퍼하실 당신 모습   넘    넘
많이 보아와

                               정말 지성해여  일때문에 앞으론 다시는 안그럴께여  일단은
돈은 벌고 봐야하니까  아까 부터 가기로 했져 이  글 끝네고 가기로 했는데
쓰다 보니 길어 지네여    다음에 또 쓸꼐여          근데     죄송한게
한참 후에나 찿아뵜겠네여 지성해여 그래서 이 글 끝내려 했는데
쓸 기회가 있으며 꼭 다시 쓸께여               그럼            다음 글 까지  ㅇ ㅏ ㄴ ㅕ ㅇ



현주

2001.09.08 14:13:20

얼른 돌아오세여~~기다릴께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チェジウさんの名を名乗るfacebookについて [3] 코스(W.M) 2011-08-04 283150
공지 최지우씨 가짜(fake) facebook [1] 코스(W.M) 2011-08-04 304680
공지 The renewal of Starjiwoo [2] 코스(W.M) 2010-11-03 305065
공지 新しいホームページがオープンしました!! [49] 코스(W.M) 2010-11-03 300407
공지 홈페이지 새단장,새롭게 오픈했습니다!! [20] 코스(W.M) 2010-11-02 270794
274 그 눈빛.... coco 2002-02-15 8758
273 ♡지우언니 힘내세요^^♡ 지민 2002-02-15 8758
272 기쁨에 찬 눈물.... 아저씨 2002-03-20 8758
271 벌써6년...(1) ☆은하수☆ 2002-01-19 8759
270 지우 펜여러분,,,여기 들어가서,,,꼬옥,, [1] 지우개 2002-01-29 8759
269 3회가 끝나고 그린 2002-01-31 8759
268 윤피디님도 흡족해하셨을것 같네요... 아린 2002-01-31 8759
267 용준님홈에서 퍼왔습니다..(소나기님감사) 아린 2002-01-31 8759
266 연수를 향한 민철의 닭살 대사 best3~ 손현주 2001-08-15 8760
265 저는 요.. 김연경 2001-08-15 8761
264 연기의 일상성을 획득해가는 지우.. [2] 아사 2002-01-30 8761
» 굳이 제목을 붙인다면 (그 녀의 새로움의 시작일꺼야........) [1] 금방 그 켐맹 2001-09-07 87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