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지우

gaa.jpg

 

MBC 월화드마라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 주진모를 둘러싼 미스터리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캐리어를 끄는 여자’는 매주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법정물과 로맨스의 완벽한 조화 여기에 미스터리까지 놓치지 않는 치밀한 전개가 관전포인트다. 호응에 힘입어 제작진은 시청자들의 추리본능을 자극했던 미스터리한 부분을 짚어봤다.

◆최지우는 왜 감옥에 가게 됐을까?

차금주(최지우 분)가 감옥에 수감되는 파격 전개는 첫 회부터 그 배후가 누구일지 궁금증을 남겼다. 극중 차금주는 변호사보다 잘 나가는 로펌 사무장이었지만, 건드리지 말아야 할 한 사건 ‘노숙소녀 살인사건’을 맡게 되면서 누군가의 음모에 휘말려 감옥에 가게 됐다. 차금주의 감옥행은 세상에 드러나서는 안 되는 이 미스터리한 사건의 배후가 누구일지 강렬한 의문을 남기게 됐다.

◆주진모는 왜 검사복을 벗게 됐나?

 

파파라치 언론사 대표 함복거(주진모 분)가 한때는 촉망받던 검사라는 것이 드러났다. 과거 함복거는 ‘청소년 성접대 사건’을 맡던 도중 검사복을 벗게 됐다. 이유는 증인이었던 여학생 서지아(김민지 분)가 함복거와의 약속을 어기고 거짓 진술을 했기 때문. 겁에 질린 듯 이동수(장현성 분)의 눈치를 살피는 서지아의 모습은 무언가를 숨기는 듯해 궁금증을 더했다.

◆주진모가 최지우에게 로펌을 맡긴 이유는?

무엇보다 주목해야 할 점은 함복거가 검사직을 그만 둔 이유와 차금주가 감옥에 가게 된 이유 사이에 연결고리가 존재한다는 것이다. 바로 서지아다. 서지아는 노숙소녀 살인사건 속 피해자 민아를 셀럽들에게 소개한 브로커로, 죽은 줄 알았던 민아를 함복거에게 몰래 빼돌린 인물이다. “믿을 건 아저씨밖에 없다”는 서지아의 쪽지에 함복거는 다시 서지아와 관련된 이 사건을 쫓기 시작했다. 함복거가 차금주에게 변호사가 되면 로펌을 주겠다고 한 이유도 이 사건과 닿아있다. 함복거는 차금주가 이 사건을 맡을 적임자라고 판단, 자신의 목적을 숨긴 채 차금주에게 계약을 제안했다. 과연 함복거가 이토록 밝히고 싶어하는 과거 사건의 비밀은 무엇일까. 또 노숙소녀 살인사건과는 어떻게 연결된 것일지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노숙소녀 살인사건의 내막은 무엇일까?

노숙소녀 살인사건의 뒤에는 미스터리한 인물 강프로(박병은 분)가 있다. 그리고 강프로의 뒤에는 오성로펌 대표 이동수가 있음이 밝혀지며 이야기는 더욱 흥미진진해졌다. 강프로는 차금주와 함복거의 주변을 맴돌며 감시하고, 또 노숙소녀 민아를 죽이려는 모습으로 오싹함을 더했다. 이동수, 강프로가 살벌하게 감추려 하는 노숙소녀 사건의 내막은 무엇일까. 차금주와 함복거를 둘러싼 미스터리한 사건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캐리어를 끄는 여자’ 제작진은 “차금주의 감옥행과 함복거가 검사를 그만둔 이유, 두 사람이 만나게 된 이유 등이 노숙소녀 살인사건으로 연결된다. 앞으로는 이들을 하나로 묶은 사건이 서서히 윤곽을 드러내며 노숙소녀 살인사건의 미스터리가 본격 전개될 예정이다. 앞으로 어떤 놀랄만한 사건들이 드러나게 될지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캐리어를 끄는 여자’7회는 17일 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69 ‘캐리어’ 최지우♥이준, 박력키스 그후 무슨 일이? file 스타지우 2016-10-18 3696
2268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 독기 오른 전혜빈에 맞서나 '대립 예고' file 스타지우 2016-10-18 3682
2267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주진모-이준, 달달한 삼각 로맨스…‘재미 UP’ file 스타지우 2016-10-18 3728
2266 ‘캐리어를 끄는 여자’, 로맨스 급진전..시청률 반등할까 file 스타지우 2016-10-18 3559
2265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주진모, 동상이몽 마사지 데이트 file 스타지우 2016-10-17 3514
2264 <캐리어를 끄는 여자> 양팔 잡힌 최지우, '주진모냐 이준이냐' file 스타지우 2016-10-17 3676
» ‘캐리어’ 최지우X주진모 둘러싼 미스터리의 연결고리 file 스타지우 2016-10-17 3569
2262 '캐리녀' 최지우, 24시간 풀가동 러블리 미모 file 스타지우 2016-10-16 3665
2261 ‘캐리어를 끄는 여자’, 시청자 오감만족 명대사 시리즈… ‘최지우부터 주진모까지’ file 스타지우 2016-10-16 3411
2260 '캐리어를끄는여자' 최고시청률 경신, 유쾌상쾌 법정물의 힘 file 스타지우 2016-10-12 3869
2259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 통쾌함·감동 모두 잡은 묵직한 외침 file 스타지우 2016-10-12 3691
2258 [TV:스코어] '캐리어', 9%대 첫 진입...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file 스타지우 2016-10-12 34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