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주진모의 아슬아슬 도피 로맨스가 포착됐다.

MBC 월화극 '캐리어를 끄는 여자'(극본 권음미, 연출 강대선 이재진)가 폭풍 같은 스토리를 펼쳐나가고 있다. 억울하게 살인 누명을 쓰게 된 함복거(주진모)와 그를 구하기 위해 나선 차금주(최지우)의 활약이 예고된 것.

 

arwe.jpg

 

함복거는 도저히 빠져나올 수 없는 함정에 빠져버렸다. 조작된 증거들은 범인을 함복거로 몰고 있고, 지명수배까지 내려지며 경찰에 쫓기게 됐다. 그렇게 도망자가 된 함복거의 행방이 궁금증을 모으는 가운데, 1일 '캐리어를 끄는 여자' 제작진은 차금주와 함복거의 스펙터클한 만남이 그려진 11회의 한 장면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차금주는 바닥에 철퍼덕 넘어져 있다. 소중히 끌고 다니는 캐리어를 놓쳐버릴 만큼 급박한 상황에 처해 있는 모습이다. 그런가 하면 함복거를 찾는 듯 두리번거리고 있는 차금주의 모습도 살펴볼 수 있다. 그의 불안한 표정은 무엇을 본 것일지 긴장감과 호기심을 높이고 있다.

무엇보다 넘어진 차금주의 앞에는 누군가가 꽃다발을 불쑥 내밀고 있어 눈길을 끈다. 꽃다발의 주인은 다름 아닌 함복거다. 함복거의 모습은 멀끔했던 이전과 달리 검게 수염이 자란 상태다. 오랫동안 경찰에게 쫓겼던 듯 수척해진 얼굴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아찔한 도피 상황 속 로맨틱한 포인트는 설렘을 자아낸다. 함복거는 자동차에서 내리지도 못한 채 급히 꽃다발을 내밀고 있다. 길바닥에 넘어져 있는 차금주와 그에게 꽃다발을 내민 함복거, 이들을 쫓고 있을 경찰들. 스펙터클한 전개가 예상되는 가운데, 어떤 짜릿한 추격전이 벌어졌을지, 두 사람은 무사히 경찰을 따돌릴 수 있을지 궁금증이 모으고 있다.

제작진은 "함복거에게 지명수배가 내려지고, 그를 도우려는 차금주와 골든트리, 케이팩트까지 압수수색을 당하게 된다. 손발이 꽁꽁 묶인 상황에서 이들이 어떻게 의기투합하게 될지 지켜봐 달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캐리어를 끄는 여자' 11회는 이날 방송되는 '2016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3차전' 생중계로 인해 이중편성 돼 있는 상태다. 때문에 당일 경기 종료시점에 따라 편성이 유동적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93 ‘캐리녀’ 최지우의 성장이 반갑다 file 스타지우 2016-11-08 3948
2292 '캐리어를 끄는 여자' 주진모, 최지우에게 돌아와...시청률 상승 file 스타지우 2016-11-08 3915
2291 <캐리어를 끄는 여자> 재판 앞두고 마주한 최지우-주진모, '눈으로 말해요'! file 스타지우 2016-11-08 3916
2290 '캐리어' 2년 후로 점프..최지우, 변호사 됐을까 file 스타지우 2016-11-08 4080
2289 "오연수 미국서 귀국"…최지우X윤유선, 여배우들 뭉쳤다 file 스타지우 2016-11-06 4188
2288 [스타일스틸러] 보호본능 일으키는 최지우 스타일 file 스타지우 2016-11-06 4084
2287 '캐리어' 최지우, 주진모 구하는 사이다 여신 file 스타지우 2016-11-06 3645
2286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 사법고시 합격?...시청률 8.1% file 스타지우 2016-11-06 3627
2285 ‘캐리어’ 최지우, 사법고시 또 떨어졌나 ‘눈물 펑펑’ file 스타지우 2016-11-01 3753
»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주진모, 아슬아슬 도피 로맨스 볼 수 있을까…야구 생중계와 '이중편성' file 스타지우 2016-11-01 3720
2283 ‘캐리어를 끄는 여자’, 월화드라마 3위 기록… ‘뒷심 부족?’ file 스타지우 2016-11-01 3644
2282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 연기력 이어 스타일링까지 주목..이러니 안 반해? file 스타지우 2016-10-31 3796